연예

MKMF 신인상 다비치·샤이니 ‘감격의 눈물’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여성 듀오 다비치가 ’2008 Mnet KM 뮤직 페스티벌’(이하 2008 MKMF)에서 신인상 여자 (솔로& 그룹)부문의 시상에서 울음을 터뜨렸다.

올해 ‘미워도 사랑하니까’로 각 음악방송 1위를 차지하며 큰 사랑을 받았던 다비치(이해리·강민경)는 문지은(여우가), 선하(샨티샨티), 이현지(Kiss Me Kiss Me), 주(남자 때문에) 등 쟁쟁한 후보들을 제치고 ‘신인 여자가수상’을 수상하는 영예를 안았다.

트로피를 거머진 다비치의 강민경은 끝내 눈물을 숨기지 못하며 소속사 식구들 및 부모님께 감사의 말을 전했다. 이어 “항상 신인의 마음과 자세를 잊지 않고 더욱 열심히 하는 다비치가 되겠다.”는 각오를 전했다.



한편 다비치에 이어 MKMF 신인상 남자 솔로 &그룹 부문에는 그룹 샤이니가 선정됐다. 샤이니 역시 그룹명이 호명되자 눈물을 펑펑 쏟으며 목 메인 목소리로 감사의 말을 전했다.



10주년을 맞은 올해 첫 가요시상식 MKMF가 15일 서울 잠실 실내체육관에서 시작됐다. 5시부터 7시까지 레드카펫이, 오후 7시부터 11시까지 시상식이 진행되는 이번 MKMF에는 국내 정상급 가수들이 한자리에 모여 대형 퍼포먼스를 펼친다.

서울신문NTN 최정주 기자 joojoo@seoulntn.co.kr / 사진 = 한윤종 기자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