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베트남판 ‘풀하우스’ 리메이크 올 여름 방영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지난 2004년 방영됐던 KBS 드라마 ‘풀하우스’가 베트남에서 올 여름 방영을 목표로 리메이크 된다고 현지 온라인신문 ‘베트남넷 브릿지(VietNamNet Bridge)가 23일 보도했다.

신문에 따르면 베트남 현지 제작사 ‘Viet Flim’과 ‘BHD컴퍼니’가 KBS로부터 판권을 구입해 리메이크 작업에 들어갔으며 오는 4월부터 첫 촬영을 시작할 계획이다.

현지 유명 감독 부 응옥 당(Vu Ngoc Dang)이 각색 작업을 하고 있으며 핵심적인 설정이나 큰 줄거리는 그대로 유지될 것으로 알려졌다. 다만 17부작이었던 원작보다 많은 26부작으로 구성된다.

7월 또는 8월경 첫 방영이 목표이며 아직 배우 섭외 내용은 알려지지 않았다.

신문은 “지난 2005년 ‘풀하우스’가 베트남에서 한국판이 방영됐을 당시 수백만 베트남인들을 사로잡았었다. 아시아 전역에서 큰 인기를 끌었으며 한국에서는 현재 시즌2가 준비되고 있다.”며 높은 기대감을 나타냈다.



그러나 한국판 ‘풀하우스’의 주연을 맡았던 비와 송혜교가 현지에서 큰 인기를 끌었던 만큼 “제작진의 가장 큰 어려움은 적합한 배우들을 찾는 일”이라며 캐스팅에 대한 부담을 우려하기도 했다.

사진=온라인 기사 캡처 (vietnamnet.vn)

서울신문 나우뉴스 박성조기자 voicechord@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