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F4 어때?…중국판 ‘꽃보다 남자’ 뮤비 공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미스캐스팅 논란으로 시작 전부터 탈이 많았던 대륙판 ‘꽃보다 남자’인 ‘유성우’(流星雨)의 뮤직비디오 OST가 공개됐다.

‘함께 유성우를 바라봐’라는 제목의 이 곡은 주인공 F4(위하오밍, 웨이천, 장한, 주즈샤오)가 함께 불렀으며, 뮤직비디오에는 F4의 사랑을 한 몸에 받는 츠쿠시(한국판 금잔디)역의 정상(鄭爽)도 출연해 눈길을 끈다.

부드러운 멜로디에 가벼운 템포를 가미한 OST ‘함께 유성우를 바라봐’가 공개되자 네티즌들의 관심이 쏟아졌다.

동영상 공유 사이트 유튜브의 네티즌 ‘minifantasy’는 “‘꽃보다 남자’의 각국 버전을 모두 봤지만 이번 대륙판이 가장 기대된다.”고 올렸고 ‘j5a6y‘는 “뮤직비디오를 보니 예상했던 것 보다 훨씬 재밌을 것 같다는 생각이 든다.”며 긍정적인 반응을 보였다.



이에 반해 “교복과 헤어스타일이 여전히 촌스럽다”(diagss外), “아무리 봐도 어울리지 않는 주인공들이다.”(puddlepuff) 등 부정적인 반응을 보인 네티즌도 일부 있었다.

타이완판을 시작으로 일본판, 한국판 ‘꽃보다 남자’가 잇따라 성공한 까닭에 큰 부담을 안고 제작을 시작했던 ‘유성우’는 초반부터 주인공들의 외모가 극과 어울리지 않는다는 이유로 논란이 된 바 있다.

뿐만 아니라 물질만능주의를 조장한다는 일부 네티즌과 시청자들의 반발로 촬영이 중단될 뻔한 일이 발생했을 만큼 우여곡절도 많았다.

아시아 팬들의 기대가 충족될지 관심이 집중되는 ‘유성우’는 8월 후난TV에서 방영된다.



사진=yl.szhk.com

서울신문 나우뉴스 송혜민 기자 huimin0217@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