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김래원, 8월 군입대…‘맨땅의 헤딩’ 출연무산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배우 김래원이 8월 13일 군 입대 한다.

김래원은 오는 8월 13일 충남 논산 육군훈련소에 입소해 4주간의 기초 군사훈련을 받은 후 공익근무요원으로 근무한다. 김래원은 퇴행성 요통으로 이미 공익근무요원 판정을 받은 상태.



이로써 김래원의 출연이 유력했던 MBC 새 수목드라마 ‘맨땅에 헤딩’(가제/극본 김솔지 김예리ㆍ연출 박성수)의 합류는 불발됐다. 최근 김래원은 최근 ‘맨땅에 헤딩’의 제작진을 만나 출연을 번복하고 양해를 구한 사실이 전해졌다.

MBC ‘맨땅에 헤딩’은 올해 10월쯤 방송 예정으로 영국 프리미어리그 무대를 꿈꾸는 축구 선수와 여성 국제축구연맹(FIFA) 에이전트가 주인공으로 나서는 드라마로 현재 김래원을 대신할 배우를 급하게 찾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사진제공 = 서울신문NTN DB

서울신문NTN 김예나 기자 yeah@seoulntn.com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