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SM, f(x) 멤버 순차적 공개… 첫 얼굴 ‘설리’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SM엔터테인먼트가 야심차게 준비한 신인 걸그룹 f(x)(에프엑스)가 데뷔를 앞두고 멤버를 순차적으로 공개하기 시작했다.

f(x)는 오늘(26일)부터 5일간 SM 공식홈페이지(www.smtown.com)를 통해 멤버 각각의 매력이 담긴 사진과 프로필을 공개할 계획이다.

그 첫 번째 주자로 소개된 멤버는 설리. 현재 중학교 3학년에 재학 중인 설리는 지난 2005년 방영됐던 SBS 드라마 ‘서동요’에서 선화공주 아역으로 출연했으며 영화 ‘바보’, ‘펀치레이디’ 등에서 뛰어난 연기력을 인정 받았던 바 있다.

26일 공개된 사진 속 설리는 여전히 앳된 외모와 귀여운 미소가 매력적으로 평가돼 팬들의 관심이 증폭되고 있다.

한편 f(x)는 다음 달 2일 오후 5시 서울 삼성동 섬유센터에서 단독 쇼케이스를 열고 언론에 모습을 첫 공개하며 데뷔 무대를 갖는다.



사진 = SM엔터테인먼트, (위) 설리, (아래, 왼쪽부터) 설리, 엠버, 크리스탈, 빅토리아, 루나

서울신문NTN 최정주 기자 joojoo@seoulntn.com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