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김소연, SBS ‘닥터챔프’로 컴백…정겨운과 ‘입맞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탤런트 김소연이 SBS 새 월화드라마 ‘닥터챔프’로 컴백한다.

오는 10월 SBS월화드라마 ‘나는 전설이다’의 후속으로 방송될 ‘닥터챔프’는 태릉선수촌을 배경으로 하는 스포츠 메디컬 드라마로 선수들과 담당주치의 간의 갈등과 사랑을 그린 작품이다.

극중 김소연은 담당 교수의 의료사고를 발설하는 바람에 병원에서 쫓겨나 태릉선수촌으로 입성한 정형외과 의사로 분해 천방지축 국가대표 유도선수 박지헌(정겨운 분), 선수촌 의무실장 이도욱 사이에서 러브라인을 구축할 예정이다.

김소연은 "이번 드라마 ‘닥터챔프’를 통해 완전히 다른 인물로 인사드리고 싶다. 좋은 기회를 얻게 된 만큼 행복하게 작품에 임하겠다."고 각오를 다졌다.

한편 김소연은 지난해 KBS 2TV ‘아이리스’, SBS ‘검사 프린세스’를 통해 상반되는 캐릭터를 소화해 내며 연기의 폭을 넓힌 바 있다.

사진 = SBS

서울신문NTN 김수연 인턴기자 newsyouth@seoulntn.com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