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하이킥 시즌3 제작된다...방송은 2011년 예정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김병욱 감독이 새로운 ‘하이킥’ 시리즈 계획을 공개했다.

19일 ‘하이킥’ 제작사 초록뱀미디어에 따르면 “김병욱 감독은 지난 달 초록뱀미디어와 재계약을 체결하고 ‘하이킥 시즌3’를 비롯해 총 2개의 작품을 제작한다”고 밝혔다. ‘하이킥 시즌3’는 2011년 방송을 목표로 방송국과 제작 공급계약을 조정할 것으로 알려졌다.

초록뱀미디어 김승욱 부사장은 “높은 시청률을 기록했던 하이킥의 김병욱 감독과 재계약을 체결하게 돼 무척 기쁘게 생각한다”며 “김병욱 PD를 비롯한 최고의 제작진을 확보한 초록뱀미디어는 안정적인 제작환경을 통해 글로벌 한류시장을 선도해갈 것”이라고 말했다.

김병욱 감독은 MBC 시트콤 ‘거침없이 하이킥’과 ‘지붕뚫고 하이킥’을 통해 당시 신예 정일우, 윤시윤, 신세경 등을 스타덤에 오르게 했고 시트콤으로는 최고의 시청률을 기록했다. 이번에 제작될 새로운 ‘하이킥’ 시리즈에서도 새로운 인물과 내용을 보여줄 것으로 기대돼 ‘하이킥’ 마니아들의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네티즌들은 “정말 기대된다”, “‘하이킥’ 좋아해서 보기는 하겠지만 등장인물 죽이지 않았으면 좋겠다”, “‘지붕뚫고 하이킥’ 엔딩 빼고는 보는 내내 정말 재미있게 봤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김병욱 감독은 1998년 SBS 시트콤 ‘순풍 산부인과’를 시작으로 2000년 ‘웬만해선 그들을 막을 수 없다’, ‘거침없이 하이킥’, ‘지붕뚫고 하이킥’에서 표현한 김병욱표 유머코드로 시청자들의 많은 사랑을 받았다.

사진 = MBC

서울신문NTN 강서정 인턴기자 sacredmoon@seoulntn.com

서울신문NTN 오늘의 주요뉴스
곽현화, 비키니 데이트로 남친 ‘아찔한 유혹’
’장키’ 김현중, 껌딱지 정소민과 뽀뽀 포스터 공개
세븐, 예명 지어진 사연 공개 "깍두기 때문에…"
’플로리스트’ 공현주가 이휘재 예비신부?
’여친구’ 단어장 짝짓기 추가...홍자매 새 유행어 탄생되나
中 톱 여배우 자오웨이, 출산 4개월 만에 ‘파경설’
박태환, 팬퍼시픽 자유형 200m 결선진출…19일 출전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