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남친에게 살해된 유명 동성애 칼럼니스트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동성애 권리를 외치던 한 유명 패션 칼럼니스트가 애인인 남성 모델과 돈 문제 때문에 다투다가 살해당했다.

7일(현지시간) 미국 뉴욕 데일리 뉴스에 따르면 포르투갈의 유명 패션 칼럼니스트이자 동성애 권리 운동가인 안토니오 카를로스 카스트로(65)가 현지 뉴욕 타임즈 스퀘어의 한 호텔에서 살해된 채 발견됐다.


뉴욕 경찰 측은 “카스트로는 이날 오후 7시께 인터컨티넨탈 호텔의 34층 투숙실에서 벌거벗은 사체로 발견됐다.” 며 “둔기로 맞았는지 머리에 충격을 받은 흔적이 있었고 음낭이 잘려나가 피가 흥건한 상태였다.”고 전했다.

살해 용의자는 카스트로와 호텔에서 함께 머물던 포르투갈의 남성 모델이자 리얼리티쇼 출연자인 레나토 세아브라(20)가 지목됐으며, 그는 4시간 뒤 미드타운의 루즈벨트 병원에서 체포됐다.

경찰은 “레나토 세아브라가 자신의 돈을 훔친 사실을 알고 카스트로를 공격한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다.

한편 세아브라는 현재 정신적으로 매우 혼란스러운 상태이며 경찰 조사 때까지 정신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다.

서울신문 나우뉴스 윤태희 기자 th20022@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