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계인·UFO

구글어스 포착된 UFO, 진실은?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최근 구글 어스에 포착돼 국내외 네티즌들 사이에 화제를 모으고 있는 미확인비행물체(UFO) 사진이 조작됐을 수도 있다는 주장이 나왔다.

26일(현지시간) 미국 매체 허핑턴 포스트에 따르면 유명 UFO 연구단체인 뮤폰(MUFON·Mutual UFO Network) 측은 남아프리카공화국 케이프타운 인근의 풍경에 나타난 UFO는 조작 가능성이 크다고 평가했다.



뮤폰의 사진·영상 분석부서장인 마크 덴토니오는 “(사진을) 보자마자 누군가 가짜 UFO를 집어넣었을 수도 있겠다고 생각했다.”면서 “아이폰의 애플리케이션 등을 사용하면 해당 사진처럼 합성이 가능하다.”고 설명했다.

이어 그는 “사진이 매우 선명한 것은 엄청난 양의 이미지 처리가 됐기 때문”이라면서 “포토샵의 브러시 흔적과 사진을 이어붙인 것을 찾아볼 수 있다.”고 덧붙였다.

끝으로 그는 “외계우주선으로 의심되는 이 초자연적인 사진이 구글 어스 같은 사이트에 나타났다고 해서 완전히 신뢰해서는 안된다.”고 전했다. 또한 그는 자신이 사진의 진위를 판단하는 몇 가지 방법을 알고 있다고 주장했다.

한편 마크 덴토니오는 코네티컷 주의 디자인 회사인 ‘FX 모델’에서 근무하고 있다. FX 모델은 미 해군과 의회, 합동참모본부 등과 계약을 맺고 있으며, 역사와 교육 등의 방송채널을 대신해 그래픽 모델링 작업과 특수효과를 만들고 있다.



사진=허핑턴 포스트(http://youtu.be/3CHy9zH3jXM)

서울신문 나우뉴스 윤태희 기자 th20022@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