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계인·UFO

“기자도 봤다!” UFO 목격한 BBC 기자 화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매번 일반 시민들이 미확인비행물체(이하 UFO)를 목격했다고 주장한다는 내용을 전하는 기자가, 실제로 UFO를 봤다고 주장하고 나서 눈길을 모으고 있다고 영국 일간지 더 선 등이 3일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BBC의 유명 스포츠전문기자 마이크 슈얼은 지난 3일 한 프로그램에 출연해 “오늘(3일)새벽 4시 15분 경, 공항으로 가는 길에 정체를 알 수 없는 비행물체를 목격했다.”고 말했다.

당시 그는 스웨덴에서 열리는 챔피언스 리그 경기를 취재하려 스탠스테드 공항으로 이동중이었다. 그러다 도로 왼쪽의 들판 위에서 밝게 빛나는 구형의 UFO를 본 것.



슈얼은 “도로에서 불과 100m도 떨어지지 않은 곳에 UFO가 있었다. 잠시 후 UFO가 방향을 틀었는데, 일반 항공기가 방향을 바꾸는 것과는 전혀 달라 보였다.”고 주장했다.

이어 “굉장히 밝은 빛을 발하고 있었기 때문에 인근 주민들 중 또 다른 목격자가 있을지도 모른다.”고 말했다.

그의 주장을 접한 UFO전문가들도 “슈얼이 본 것은 UFO가 확실할 것”이라고 거들었다.

티머시 굿 UFO 전문가는 “UFO일 가능성이 매우 높으며, 그게 아니라면 영국군이나 미국군이 가진 비밀비행체일 것”이라고 주장했다.

서울신문 나우뉴스 송혜민기자 huimin0217@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