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

김진욱 두산감독 선임 “강한 팀 깨끗한 야구 펼치겠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김진욱 두산감독 선임



두산베어스는 9일 김진욱 1군 투수코치를 제8대 감독으로 선임했다.

김진욱 두산 감독(51)은 경북 영천 출신으로 천안북일고와 동아대학교를 졸업했다. 1984년 OB베어스(현 두산베어스)에 입단해 1992년까지 9시즌 동안 221경기에 출장해 53승 71패 16세이브, 방어율 3.61을 기록했다.

현역 은퇴 뒤에는 분당 중앙고 감독, 구리 인창고 창단감독을 거쳤고 2007년부터 두산베어스 코치로 활동했다.

김진욱 감독은 이날 “두산에는 재능있고 창조적인 플레이를 펼치는 선수들이 많다. 팀 재건에 대한 막중한 책임감을 느낀다”며 “선수들과 열심히 노력해 언제나 우승에 도전할 수 있는 강한 팀을 만들고 팬들이 즐거워하는 열정적이고 깨끗한 야구를 펼치겠다”고 두산 감독 선임 소감을 밝혔다.



이론과 실기를 겸비한 김진욱 두산 신임 감독은 코치시절 선수들과의 대화를 통해 뚜렷한 동기와 목적을 심어주는 소통의 리더쉽을 발휘해 선수들로부터 신임이 두텁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김진욱 감독은 구단과 협의하여 코칭스탭을 구성하고 오는 14일 선수단 상견례 후 국내외에서 마무리훈련을 실시할 예정이다.

사진 = 두산베어스

서울신문 나우뉴스부 nownews@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