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계인·UFO

“UFO와 美공군기 도심서 한때 추격전”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사람들의 왕래가 잦은 도시 한복판 상공에서 미국 공군과 UFO간의 추격전이 있었다는 주장이 나와 눈길을 모으고 있다.

미국 신문 이그재미너(examiner.com)의 25일자 보도에 따르면, 지난 18일 텍사스 주 샘휴스턴 동쪽의 한 공원을 지나던 행인들은 하늘에서 약 30초간 움직이지 않은 채 가만히 떠 있는 비행물체를 목격했다.

그의 주장에 따르면 UFO로 추정되는 이 비행물체는 한 자리에서 수 십 초 머무른 뒤, 마치 ‘점프’ 하듯 한번에 20~30마일 가량을 이동했다.

목격자들은 미확인비행물체가 나타난 지 얼마 되지 않아 미국 공군이 C-5, C-17 등 수송기 2대를 이끌고 출동했다고 주장했다.



이들 세 비행기는 삼각형 형태를 이루고 사라졌다 나타나기를 반복했다. 수송기들은 대형을 유지한 채 점프하듯 빠르게 이동하는 비확인비행물체를 쫓아 빠르게 비행했고, 이내 시야에서 사라졌다.

한 목격자는 “공군의 비행기 2대는 강하고 밝은 빛을 내뿜으며 맹렬하게 추격하는 것 같았다. 도망치듯 이동하는 또 다른 비행물체는 기체 전체에서 오렌지 빛이 반짝였다.”고 말했다.

미군기 와 UFO사이에서 추격전이 벌어졌다는 주장에 대해 미국 공군 측은 어떤 공식 답변도 내놓지 않은 가운데, 이 같은 주장은 미국에 기반을 둔 미확인비행물체(UFO) 조사단체인 MUFON(Mutual UFO Network)이 지난 21일 이를 공식 게재하면서 신빙성을 더하고 있다.

송혜민기자 huimin0217@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