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과학

물고기혀 먹는 ‘에일리언 기생충’ 확산 충격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원문 및 사진 보러가기

이탈리아와 스페인의 지중해 연안에 물고기의 혀를 먹고 사는 ‘에일리언 베티’ 기생충이 확산되고 있다고 2일(현지시각) 영국 데일리메일이 보도했다.

세라토토아 이탈리카(cerathotoa italica)로 명명된 이 기생충은 물고기의 아가미 등을 통해 침입해 혀에 붙어 피를 빨고 성장한다. 이 때문에 영화 ‘에일리언’의 외계생명체와 흡사한 면에서 ‘에일리언 베티’로도 불린다.

에일리언 베티가 우리 인간에게 직접적인 위협을 주지 않지만 이들은 물고기 몸에 기생하며 성장을 방해하고 수명을 낮춘다.

영국 샐퍼드 대학 스테파노 마리아니 박사가 이끈 연구팀은 이들 기생충이 지중해의 어류 남획 지역을 중심으로 빠르게 확산되는 것을 발견했다고 밝혔다.

연구팀에 따르면 스페인 인근 보호 구역에서는 어류 30% 정도가 기생충에 감염된 데 반해, 이탈리아 남획 지역에서는 47% 이상이 이들 기생충에 감염됐다.

마리아니 박사는 “이는 인간의 수산자원 과잉이용이 부정적이고 광범위한 영향을 미친다는 증거”라면서 “보호 규정이 약한 지역에서는 작고 어린 물고기가 해로운 기생충에 감염될 확률이 더 높다”고 말했다.

불행히도 어류 남획은 기생충과 숙주의 균형을 깨고 생태계 전체에 영향을 미친다고 한다.

이에 대해 마리아니 박사는 “우리가 먹는 어류의 양질 모두를 보호하기 위해 수립한 보호 구역에 대한 많은 이해를 키워야 한다”고 말했다.

또한 연구팀은 이번 조사를 통해 기생충애 감염된 두 지역의 어류를 비교한 결과 스페인과 달리 이탈리아에서 잡힌 물고기들의 성장 상태가 나쁜 것으로 확인됐다고 밝혔다.

한편 물고기 혀에 사는 어류 기생충은 세라토토아 이탈리카 뿐만이 아니다. 3년 전 국내에도 소개된 시모토아 엑시구아(Cymothoa exigua)라는 기생충은 물고기 혀를 갉아먹는 것으로 알려졌다.

윤태희기자 th20022@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