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계인·UFO

NASA 태양위성이 포착한 UFO “한 번도 못 본 형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미국항공우주국(이하 NASA)의 태양관측위성이 UFO로 추정되는 미확인물체를 포착해 전문가들이 조사에 나섰다.

영국 일간지 데일리메일의 26일자 보도에 따르면, NASA의 태양관측위성인 소호(Solar and Heliospheric Observatory·SOHO)가 현지시간으로 지난 24일 오전 8시 12분경에 포착한 이 미확인물체는 공상과학영화에 등장하는 금속소재의 모함(mothership)과 매우 흡사한 형태이다.

이것은 지금까지 태양 근처에서 단 한 번도 관측된 적이 없는 형태이며, 태양과 매우 가깝게 위치하기 때문에 지구에서 쏘아올린 위성일 가능성은 매우 낮다는 것이 UFO추종자들의 주장이다.

실제로 이 물체가 태양의 엄청난 열기와 태양 폭발 등 강력한 에너지를 어떻게 견뎌내고 있는지 전문가들 역시 의문을 표하고 있다.



확대 이미지를 분석한 결과, 이 물체는 일반적인 UFO의 형태로 알려진 타원형이 아니라 막대기 형태의 긴 ‘꼬리’를 가졌으며, 앞부분은 비행기의 앞머리와 유사한 모습을 띄고 있다.

UFO팬사이트인 ‘개더뉴스’(Gather news)는 “유별난 모양의 거대한 UFO가 관측됐다.”면서 “구도에 따라 전혀 다른 형태를 보일 수도 있을 것”이라고 짐작했다.

이어 “금속으로 추측되는 완고한 외부와 길게 쭉 뻗어있는 형태는 현재 인류가 디자인·제작할 수 있는 수준을 훨씬 넘어서 있다.”고 주장했다.

하지만 일부에서는 이 미확인물체가 UFO가 아닌, SOHO의 센서 왜곡으로 생겨난 것일 뿐이라는 반박을 내놓기도 했다.

송혜민기자 huimin0217@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