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계인·UFO

김수현 ‘별그대’가 현실로? 달 표면서 UFO 포착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달 위성 이미지 및 탐사선 착륙 정보를 제공하는 ‘구글 문’(Google Moon)에 UFO를 연상케 하는 미스터리 물체가 포착돼 관심이 쏠리고 있다.

세모 형태와 네모 형태의 중간을 띠는 이 물체는 모서리를 중심으로 7개의 점이 찍혀 있으며, 우주선 또는 영화에 등장하는 외계인들의 UFO를 연상케 한다.

이 물체는 과학적으로 설명할 수 없는 현상을 찾는 한 ‘미스터리 탐험가’가 포착했으며, 이를 담은 영상도 함께 공개했다,

그는 현지 언론과 한 인터뷰에서 “그저 이상하게 생긴 크레이터일수도 있지만, 전혀 다른 무엇일 수도 있다”면서 “거짓으로 만들어낸 물체가 아니며 지구에서 흔히 볼 수 있는 비행기보다 훨씬 큰 크기였다”고 설명했다.

그가 해당 동영상을 유투브 사이트에 공유하자, 이와 비슷한 UFO를 목격한 경험이 있다는 네티즌들이 줄을 이었다.



한 네티즌은 “남극대륙 얼음 아래서 발견됐다는 미확인물체가 동영상 속 물체와 매우 닮은 것 같다”면서 “규모와 생김새가 매우 유사하다”고 거들었다.

전문가들은 아직 이렇다 할 해석을 내놓지 않고 있는 가운데, 해당 물체가 진짜 외계인과 관련된 것인지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나우뉴스부 nownews@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