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저 귀엽죠?” 희귀 ‘알비노 아기 원숭이’ 포착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야생에서 보기 어려운 하얀색 아기 원숭이가 카메라에 포착됐다.

영국 일간 데일리메일은 26일(현지시간) 최근 남아프리카공화국 크루거국립공원에서 촬영된 새끼 알비노 원숭이 사진을 공개했다.


사진 속 원숭이는 긴꼬리원숭잇과에 속하는 버빗원숭이로 또래의 새끼 원숭이와 레슬링을 하듯 함께 노는 모습이다. 하지만 이 원숭이는 상대방보다 몸집이 작아 힘에서 밀려 결국 나무 위로 달아나고 말았다고 이 장면을 찍은 사진작가 크리스티 스트레버는 전했다.

스트레버는 “버빗원숭이들을 찍느라 정신없었을 때 이 작은 흰 원숭이가 덤불에서 나와 다른 아기 원숭이와 씨름을 했다”면서 “그들이 노는 모습이 매우 귀여워 눈을 뗄 수 없었다”고 회상했다.

이어 “운 좋게도 이 원숭이가 내가 보던 쪽으로 뛰어 나와 곧바로 알아차릴 수 있었다”고 덧붙였다.

또 그녀는 “원숭이 무리는 이 작은 원숭이를 자신들과 다르지 않게 똑같이 대했다”면서 “유일한 차이는 이 작은 원숭이는 다른 원숭이들보다 좀 더 겁이 많고 자신을 보호할 수 있는 곳에 머무르는 행태를 보였다”고 설명했다.

한편 야생에서 보기 어려운 이런 알비노 동물은 포식자들의 눈에 띄기 쉬워 종종 생명의 위협을 받아 살아남기 어려운 것으로 알려졌다.

윤태희 기자 th20022@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