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포토]”가슴 만지고 기부 하세요” 女배우들 이색 캠페인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최근 일본의 성인영화 여배우 9명이 이색 모금활동을 펼칠 것으로 알려져 전 세계 네티즌들의 눈길을 사로잡고 있다고 AFP 등 해외언론이 25일 보도했다.

이들 여성 배우들은 에이즈의 심각성을 알리고 에이즈 퇴치 및 치료 기금을 모으기 위해 ‘가슴’을 내놓았다.

여성의 가슴을 만지는 사람들은 반드시 기부를 해야하며, 만지기 전에 꼭 손을 소독하고 한 사람 당 2번의 가슴 터치만 가능하다는 규칙이 있다.

이런 독특한 행사는 24시간 동안만 진행되며, 현지 성인방송 채널을 통해 생중계 될 예정이다.

이 행사에 참석한 여배우인 리나 세리나는 “더 많은 사람들이 내 가슴을 만져주길 바란다”면서 “하지만 조금 정중하게 만져 준다면 더욱 기쁠 것 같다”고 밝혔다.

또 다른 캠페인 참가 여성 배우는 “이 같은 행동은 분명 자선 활동을 위한 것”이라고 선을 그으며 “가슴도 만지고 돈도 기부해서 행복해질 수 있길 바란다”고 밝혔다.



가슴을 내놓은 에이즈 퇴치 캠페인은 올해로 벌써 12번째를 맞는다. 이번 행사는 일본 공식 에이즈 예방 단체의 지원을 받으며 현지시간으로 오는 30일 저녁 8시부터 시작된다.

나우뉴스부 nownews@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