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홍콩 길거리 성관계 18세 미모 여대생 얼굴도 공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젊은 남녀 대학생의 철없는 행동이 엄청난 후폭풍을 남기고 있다.

지난 24일 홍콩 주룽청 법원 앞에 수많은 기자들이 모여들어 재판을 받기위해 출석한 한 쌍의 젊은 남녀 대학생들을 기다렸다.

평범한 남녀 대학생의 재판이 화제가 된 것은 이들이 지난 4월 현지를 발칵 뒤집어 놓은 홍콩 길거리 성관계 사건의 주인공이기 때문이다. 사건은 지난 4월 10일 새벽 홍콩의 한 길거리에서 벌어졌다. 이날 만취한 중국 여대생 우 신이(18)와 홍콩 대학생 양 하오는 많은 차량들이 이동하는 도로 옆 인도에서 성관계를 가졌다.


이들은 곧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에 체포됐으나 증거불충분으로 풀려나며 한밤의 소동은 일단락 되는듯 했다. 그러나 문제의 장면을 한 시민이 촬영해 인터넷에 올리면서 사건이 확대됐다.

곧바로 홍콩 시민들은 문제의 커플을 구속해야 한다며 비판의 목소리를 높여 이번에 여론의 관심 속에 재판을 받게된 것이다. 재판에 출석한 우씨는 성관계 사실을 부인하다 곧 혐의를 인정하고 선처를 호소했으나 양씨는 무죄를 주장하고 있다.

홍콩언론에 따르면 우씨는 보호관찰과 사회봉사 명령을, 무죄를 주장한 양씨는 8월에 다시 재판을 받게될 것이라고 전했다.

나우뉴스부 nownews@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