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비엣젯항공, 인천-호치민 주7회 취항 기념 이벤트 진행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기존 인천-하노이 노선에 이은 신규 노선 취항, 국내 인지도 강화 및 고객 서비스 강화

베트남 국적 뉴에이지 항공사인 비엣젯항공이 인천-호치민 노선의 신규 취항을 기념하여 인천국제공항 내 비엣젯 출국 수속 카운터 앞에서 탑승객 및 공항 이용객을 대상으로 선물 증정 행사를 진행했다.

금번 행사는 이번 달 취항한 인천-호치민 신규 노선 취항을 보다 적극적으로 알리기 위해 진행하였으며, 취항 전부터 이를 위한 초특가 항공권 이벤트를 진행한 바 있다.

선물 증정 행사에 참여한 탑승객들은 간단한 주사위 게임을 통해 비엣젯항공 로고가 박힌 모자, 열쇠고리, 인형, 수면 세트 등의 경품을 받고, 신규 노선에 대한 안내를 받았다.

인천-호치민 노선 취항과 관련하여 비엣젯항공의 데스몬드 린(Desmond Lin) 사업개발본부장은 “한국과 베트남 간의 여행 수요는 계속해서 빠르게 증가하고 있고, 비엣젯항공은 고객들의 수요에 발 빠르게 대응하기 위해 다방면으로 노력을 아끼지 않을 예정이다.”라고 밝혔다.

비엣젯항공의 인천 발 호치민 행 항공편은 매일 오전 11시 20분에 출발, 오후 2시 50분(현지시간)에 호치민 탄손누트 국제공항에 도착하며, 호치민 발 인천 행 항공편은 호치민 탄손누트 국제공항에서 현지 시간으로 오전 12시 15분 출발, 오전 7시 25분에 인천국제공항에 도착한다. 한편, 기존에 운영 중이었던 인천-하노이 구간도 변동 없이 주7회 운항 중에 있다.

항공권 구입은 비엣젯항공 홈페이지(www.vietjetair.com), 모바일 사이트 또는 페이스북 페이지를 통해 가능하다.

나우뉴스부 nownews@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