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입력: 2016.05.14 16:32 ㅣ 수정 2016.05.14 16:32

디카프리오의 ‘이달의 새 여친’…자전거 데이트 포착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레오나르도 디카프리오 여친 모델



자신보다 나이가 훨씬 어린 모델들과 숱한 염문설을 뿌려 온 레오나르도 디카프리오가 최근 새 애인과 데이트를 즐기는 모습이 카메라에 포착됐다.

새 애인의 이름은 엘라 카왈렉, 폴란드 출신 모델로 나이는 알려지지 않았다.

디카프리오는 최근 엘라와 함께 자전거를 타고 뉴욕시내 곳곳을 누볐으며, 자신의 친구에게 엘라를 소개하고 화기애애한 식사자리를 가졌다.

사람들의 왕래가 잦은 거리에서도 스스럼없이 어깨에 팔을 두르고 걷는 등 애정을 과시하기도 했다.

엘라의 모델 경력에 대해서는 아직까지 알려진 것이 많지 않다. 다만 독특한 이력을 가지고 있는데, 직접 인스타그램에 비키니를 입은 자신의 사진을 올리면서 화제의 인물로 떠올랐고 이 덕분에 마이애미의 유명 모델에이전시와 계약하는데 성공했다.



일각에서는 엘라를 ‘디카프리오의 2016년 5월 여자친구’라고 부르고 있다. 워낙 자주 여자친구가 바뀌는 디카프리오의 편력을 빗댄 표현이다.

팬들은 디카프리오의 새로운 여자친구로 소개된 엘라가 모델 및 방송인으로서 ‘꽃길’을 걸을 것이라는 예측을 내놓고 있다. 실제 디카프리오의 전 여자친구인 켈리 로르바흐는 염문설이 퍼진 뒤 영화에 캐스팅 돼 화제를 모은 바 있다.

한편 레오나르도 디카프리오는 지난 2월 열린 제88회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전 세계가 숙원해 온’ 남우주연상을 품에 안으며 명실공히 세계 최고의 배우로 인정받았다.  

송혜민 기자 huimin0217@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