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10대 아들의 ‘여친’? 50대 최강동안女 화제

입력 : 2017.10.17 10:38 ㅣ 수정 : 2017.10.17 10:39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푸스파 드위(50세)

▲ 푸스파 드위(왼쪽, 50세)와 그녀의 10대 아들(오른쪽)



아들과 함께 나란히 선 모습이 마치 연상연하 커플을 연상케 하는 동안 여성의 일상이 공개됐다.

올해 50세 생일을 맞은 푸스파 드위는 인도네시아 자카르타 출신의 사업가로, 10대 아들 2명을 키우고 있는 중년의 여성이다.

드위의 일상모습을 담은 사진이 올라오는 SNS는 팔로워 수가 25만 명이 훌쩍 넘는다. 20대라고 해도 믿을 만큼 탄탄한 몸매와 외모가 눈길을 사로잡기 때문이다.

드위의 아들들은 “엄마와 함께 외출할 때마다 여자친구인 줄 안다. 엄마라고 소개하면 다들 놀라움을 감추지 못한다”면서 “엄마랑 함께 길을 가다가 진짜 여자친구에게 오해를 살 뻔한 일도 있다”고 전하기도 했다.

노화의 상징이기도 한 나잇살과 주름 등을 피하고 동안 미모를 유지하는 비결은 무엇일까.

드위는 “평소에 운동을 꾸준히 하고 건강하고 균형잡힌 식사 습관들 들이려고 노력한다”면서 “특히 수영과 배드민턴, 에어로빅 등을 열심히 한다”고 밝혔다.

이어 “나는 현재 매우 행복하다. 아이들은 잘 자라고 있고 나는 사업을 잘 꾸려나가고 있다. 내 생각에 ‘행복’이 젊음의 비결인 것 같다”고 덧붙였다.



드위는 현지의 다양한 텔레비전 프로그램에 출연해 자신의 동안 비법을 전파하고 있다.

송혜민 기자 huimin0217@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