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주의 신비

[지구를 보다] 국제우주정거장에서 본 평창올림픽 개회식

입력 : 2018.02.13 15:54 ㅣ 수정 : 2018.02.13 19:27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지구촌 최대의 겨울 축제인 ‘2018 평창동계올림픽’이 열리는 우리나라의 모습이 멀리 우주에서 관측됐다.

지난 9일 현재 국제우주정거장(ISS)에 머물고있는 일본인 우주비행사 가나이 노리시게(40)는 '드디어 겨울 올림픽이 개막했다'는 글과 함께 자신의 트위터에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평창 동계올림픽 개회식 날 촬영된 이 사진에는 서울 등 아름답게 빛나는 우리나라의 야경이 멀리 우주에서도 생생히 담겨있다. 이중 유독 눈길을 끄는 지역은 바로 개회식이 열린 평창이다. 사진 속에서도 평창 지역은 유독 파랗게 빛난다.



노리시게는 "드디어 겨울 올림픽이 개막됐다"면서 "우주에서도 일본 대표선수들을 전력으로 응원하고 있다"고 트위터에 썼다. 우리로서는 고국의 올림픽을 우주에서 지켜보지 못하는 ISS의 우주비행사가 없다는 것이 아쉬운 대목.



지난 10일에는 미 항공우주국(NASA)이 매서운 추위가 내려앉은 강원도의 모습을 사진으로 공개해 눈길을 모았다. 이 사진은 NASA의 지구관측위성인 랜드샛8(Landsat8)에 장착된 OLI(Operational Land Imager)를 사용해 올림픽이 열리기 전인 지난달 26일 촬영된 것으로 아름다운 동해를 끼고 펼쳐져 있는 지역이 강릉 그리고 험준한 태백산 자락에 둥지를 튼 곳이 평창이다. 

박종익 기자 pji@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