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모바일 픽!] 생애 처음 피자 맛본 아이의 반응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생애 처음 피자 맛본 아이의 반응



혹시 좋아하는 음식을 처음 맛봤을 때의 감동을 기억하는가?

생각나지 않다면 그저 안타깝다. 어쩌면 다음과 같이 감동했을지도 모르기 때문이다.



미국 뉴욕 브루클린에 사는 ‘딸바보 아빠’ 조디 애버건(37)은 3일 트위터 계정에 딸이 태어나서 처음 피자를 먹고 보인 반응을 포착한 사진 한 장을 공개했다.

사진에는 얼굴에 소스를 잔뜩 묻힌 한 여자아이가 두 손을 올리고 눈을 감은 채 무언가를 음미하는 모습이다. 생애 처음 맛본 피자 맛에 놀랐는지 아니면 피자 맛을 알게 돼 신께 감사의 기도를 올리는 것인지 모르지만, 그 모습이 웃기면서도 사랑스럽다.

해당 게시물은 공개 이후 곧 폭발적인 반응을 일으켰다. 지금까지 트위터 사용자 25만 8000여 명이 ‘좋아요’(추천) 반응을 보였고, 리트윗(공유)된 건수도 6만1000회를 넘어섰다.

또한 댓글도 1300개가 넘게 이어졌는데 “아이 얼굴을 보니 나 역시 피자가 먹고 싶다”, “지금까지 왜 안 줬어라고 생각했을지도 모르겠다”, “피자의 신에게 기도하는 것 같다”, “아이는 피자에 인생을 바칠 것 같다” 등 호평이 이어졌다.

사진=조디 애버건/트위터

윤태희 기자 th20022@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