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친구야 도와줄게’…물에 뛰어들어 동료견 구한 개 (영상)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애완견 리머스가 자신의 머리로 스모키를 밀어올려 물 밖으로 빼내고 있다.



용감한 개 한마리가 물 속에 빠져 허우적거리고 있는 동료를 구하기 위해 수영장으로 뛰어들었다.



15일(이하 현지시간) 미국 텍사스주 지역방송 KSAT 12는 애리조나주 메사에 사는 애완견 리머스가 동료견 스모키를 구하는 모습이 담긴 영상을 공개했다.

영상에 따르면, 스모키는 리머스와 뒷마당에서 뛰어놀다가 사고로 가족 수영장 물에 빠졌다. 몸을 세워서 헤엄치며 빠져나오려 애를 썼지만 소용이 없었고, 곤경에 빠진 친구 앞에서 리머스는 수영장 가장자리를 이리저리 왔다갔다하며 어쩔줄 몰라했다.

약 20초쯤 지나 괴로워하던 리머스는 결국 수영장으로 뛰어들었다. 그리고 자신의 머리를 사용해 스모키를 물 밖으로 밀어냈다.

▲ 자신 밖에 친구를 구할 사람이 없다고 판단한 리머스는 수영장으로 뛰어들어 스모키를 구했다.



주인 로리 베세라는 “남편이 온통 젖은 스모키를 보고 집 외부 보안 카메라를 확인해 물에 빠진 사실을 알게됐다. 스모키는 수영을 잘 하지 못한다. 그러나 리머스 덕분에 위기를 면했다”며 “리머스가 제멋대로 날뛰긴 해도 선량한 마음을 가진 녀석”이라고 칭찬했다.

한편 해당 영상을 본 사람들은 “어려움에 처한 친구를 구하는 모습이 감동적이다. 개들도 감정과 인류애를 가지고 있다”라거나 “도대체 어떻게 된 주인이 개가 홀로 수영장에 접근하기 쉽게 내버려두나, 아무리 개헤엄이 뛰어나다해도 사고로 이어질 수 있었다”며 걱정하는 반응을 보였다.

사진=유튜브캡쳐



안정은 기자 netineri@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