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물의 세계

[반려독 반려캣] 지진 10초 전 미리 감지한 고양이…CCTV 포착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지진 10초 전 미리 감지한 고양이…CCTV 포착



고양이가 지진을 예측할 수 있다는 것을 보여주는 영상이 인터넷상에 공개돼 화제가 되고 있다.

영국 일간 데일리메일 등 외신은 9일(현지시간) 최근 일본 오사카 인근 와카야마현의 한 고양이카페 안에서 찍힌 CCTV 영상을 소개했다.



지난달 18일 7시 58분부터 44초 동안의 상황을 기록한 이 영상에는 고양이 24마리가 등장한다. 이들 고양이는 저마다 캣타워 위나 바닥 매트, 또는 케이지 안에서 한가롭게 쉬고 있는 모습이다.



그런데 갑자기 모든 고양이가 동시에 깜짝 놀라는 반응을 보이며 주위를 경계하기 시작했다.

그러고 나서 얼마 뒤 소음과 함께 카페 안이 흔들리며 고양이들은 혼비백산하고 만다. 이들 고양이가 미세 진동을 처음 느끼고 나서 본격적인 지진이 일어날 때까지 걸린 시간은 정확히 10초였다.

누군가는 지진 발생을 10초 미리 알아서 뭐하냐고 말할 수도 있겠지만, 전문가들은 지진을 10초만 미리 알아도 사망자를 90% 줄일 수 있다고 말한다.

한편 이날 오사카에서 일어난 지진은 규모 6.1로, 이로 인해 5명이 숨지고 348명이 다치는 등 막대한 인명과 재산피해가 발생했다.



사진=고양이카페 캐치/유튜브

윤태희 기자 th20022@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