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폭풍 후진’으로 무장강도 물리친 용감한 할머니 (영상)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남아프리카공화국에 사는 한 할머니가 용감하게 강도를 물리치는 모습이 폐쇄회로(CC)TV에 고스란히 잡혔다.

영국 일간지 데일리메일 등 해외 언론의 3일 보도에 따르면, 남아공 북동부 가우텡 주(州)에 사는 한 할머니는 자신의 SUV 차량을 이용해 외출했다가 집으로 돌아온 직후 강도와 맞닥뜨렸다.

당시 무장한 남성 3명은 할머니가 차를 끌고 집 앞마당으로 들어가는 틈을 타, 자신들의 차량을 타고 따라 들어가 범죄를 저지르려 했다.

무장한 남성들은 할머니의 집 앞마당까지 들어간 뒤 차에서 내려 총기로 위협하기 시작했다.

할머니는 당혹스러움과 두려움도 잠시, 차에서 내리지 않고 액셀에 발을 올린 뒤 그 자리에서 후진을 시도했다. 그리고는 강도들이 세워놓은 차량을 그대로 강하게 받아버렸다.

더욱 놀라운 장면은 그 이후에 이어졌다. 예상치 못한 반격에 놀란 무장 강도들은 허둥지둥하며 현장을 도망치려고 했지만 할머니는 이들을 호락호락 보내주지 않았다.

할머니는 여전히 차에 탄 채 다시 한 번 강하게 후진했고, 약 3차례 반격을 이어가자 결국 강도들은 현장에서 도망치고 말았다.



해당 영상이 SNS에 공개되자 네티즌들은 그녀의 용기에 많은 박수를 보냈다. 한 네티즌은 “할머니는 용감했고 운이 좋았다. 나라면 저 순간에 저런 생각을 하지 못했을 것”이라고 전했고, 또 다른 네티즌은 “강도의 공격을 받아본 적이 있는데 저렇게 행동하지 못했다. 그저 두려움에 떨며 집 열쇠를 내주기만 했었다”며 할머니의 용감한 행동을 치켜세웠다.



송혜민 기자 huimin0217@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