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상천외 중국

中 유치원 “학부모님, 얼마짜리 집에 사세요?” 설문조사 논란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자료사진(사진=123rf.com)



중국 남부의 한 유치원이 학부모들을 대상으로 부모의 재산 규모를 묻는 설문조사를 진행해 논란이 되고 있다.

홍콩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이하 SCMP)의 13일 보도에 따르면 선전시(市)에 있는 한 유치원이 현지시간으로 지난 7일 학부모들에게 실시한 설문조사에는 ▲현재 살고 있는 주택이 자가입니까, 임대입니까? ▲살고 있는 주택(아파트)의 규모가 어떻게 됩니까? ▲현재 살고 있는 주택(아파트)에 얼마만큼의 지출을 하고 있으며, 현재 해당 주택의 시세는 얼마입니까? 등의 내용이 포함돼 있었다.

이 일은 해당 설문조사지를 받은 한 학부모가 “학부모의 재산과 부동산 보유 여부, 부동산 가치 등을 묻는 것이 진짜 아이들을 위한 것일까”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찍어 커뮤니티에 올리면서 일파만파로 퍼졌다.

네티즌들은 즉각 비난의 목소리를 쏟아냈다. SCMP에 따르면 네티즌들은 “유치원이 아이들을 차별대우하기 위해 이러한 설문조사를 진행한 것인가”, “문제의 유치원은 매우 속물이다”라는 댓글로 문제를 지적했다.

이 사실이 퍼지자 문제의 유치원을 관할하는 교육청은 웨이보를 통해 공식적으로 사과의 뜻을 밝혔다.

교육청 측은 “설문조사는 유치원에 아이를 보내는 주민들의 주요 거주지역이 이전과 어떻게 달라졌는지 확인하기 위한 절차였을 뿐”이라며 “이러한 일이 발생한 것에 대해 사과한다”고 전했다.



이어 “학부모들에게 사과의 뜻을 전달할 것을 해당 유치원에게 명령했으며, 다시는 비슷한 일이 일어나지 않도록 교육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사진=123rf.com

송현서 기자 huimin0217@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화제의 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