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우정이란 이런 것…비글 강아지와 거위의 훈훈한 포옹 (영상)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거위와 포옹을 나누고 있는 비글 강아지.



귀여운 비글 강아지와 거위가 포옹을 하며 서로의 체온을 나누는 모습이 포착돼 많은 사람들의 마음을 흐뭇하게 만들었다.



7일(현지시간) 영국 일간 데일리메일은 애완견 비글과 거위가 함께 산책을 떠나기 전, 부드러운 포옹을 나누는 영상을 공개했다.

영상은 비글 강아지가 토라진 거위 친구를 달래는 듯 보이는 모습으로 시작됐다. 비글이 오른쪽 앞발로 거위를 감싸며 화해의 제스처를 취하자, 거위는 몇 차례나 부리로 비글의 목덜미를 쪼며 거부했다.

그러나 이에 동요하지 않는 비글의 진지한 태도에 거위도 이내 순해졌고, 머리를 기댄 채로 화를 풀었다. 두 단짝은 잠시 동안 시간이 멈춘 듯 사랑 가득한 포옹을 나누며 서로에 대한 애정을 보여주었다. 서로의 마음을 확인하며 안정을 취한 둘은 사이좋게 걸어 나가 정원에서 산책을 즐겼다.

▲ 서로 집을 떠나 산책을 가는 두 친구.



뉴욕 브루클린에 사는 조이 수트라는 “비글 강아지와 거위의 모습이 어디에서 찍혔는지 확실하지 않지만 이 영상을 수십 여 차례나 돌려보았다. 볼 때마다 나를 웃게 만들었다”면서 해당 영상을 지난 4일 자신의 트위터에 올렸다. 그리고 그의 게시물은 930만 건이 넘는 조회 수를 기록했다.



비글과 거위의 사랑스러운 포옹을 본 사람들은 “가끔은 대부분의 사람들보다 동물들이 더 연민이나 인정을 가지고 있는 것 같다”라거나 “이들은 서로에게 무척 소중한 존재인 것처럼 보였다. 매우 귀엽다”, “각자 위로가 필요했나보다”라는 반응을 보였다.



사진=트위터캡쳐

안정은 기자 netineri@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