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문화

[윤기자의 콕 찍어주는 그곳] 오늘 밤 주인공은 나야 나 - KBS온 견학홀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여의도에 위치한 KBS방송국에는 견학공간으로 KBS on(온)을 무료로 운영하고 있다

“정성을 다하는 국민의 방송”

KBS는 한국방송공사(Korean Broadcasting System)의 영어 약자 줄임말이다. 아직도 나이 지긋하신 분들은 KBS가 국가기관에 소속된 국영방송으로 오해하는 경우가 많다. 하지만 KBS는 1973년 한국방송공사로 첫 발을 내디딘 이후 지금까지 우리나라 최대 공영방송국으로서의 위치를 차지하고 있다. 우리나라 모든 소식뿐만 아니라 K-POP 공연도 만날 수 있는 여의도 KBS방송 견학홀로 가 보자.

▲ 여의도 KBS방송국에서는 여전히 각종 공연, 교육, 뉴스 프로그램들이 제작중이다

서울에 살면서도 한번도 다녀오지 못한 사람이 많은 곳이 바로 여의도 KBS방송국이다. 물론 보안도 까다로울 뿐만 아니라 기존 드라마 세트장이 2000년 11월에 수원센터로 이전하면서 여의도의 KBS는 배우들을 만나기 쉽지 않은 곳이 되어 버렸기 때문이다. 또한 인근의 많은 방송이나 영상 관련 업체들이 대거 상암동으로 이주하였기에 지금의 여의도에서는 옛날 방청객들의 환호성 가득하던 열띤 풍광은 더 이상 만나기가 힘들다. 하지만 여의도에 위치한 KBS에는 아직도 각종 뉴스와 시사 토론, 공연, 교육 프로그램 등이 제작되고 있어 365일 0n Air 상태로 남아있다.

▲ KBS온에서는 어린이들이 직접 참여할 수 있는 가상 스튜디어가 있어 방문의 재미를 더한다

KBS온(on)은 우리말 ‘온’ 과 영어 ‘On’ (On Air)에서 나온 말로 KBS 견학을 원하는 시민들을 위해 만든 오픈스튜디오 관람 공간을 일컫는다. KBS 온(On)은 (구 KBS견학홀) 한국방송의 역사와 현재를 체험할 수 있는 국내 최초의 방송전시관으로 방문객들에게 방송제작현장의 직·간접 체험기회를 무료로 제공하고 있다. 특히 미니 박물관, 기타 방송과 관련된 전시자료들을 통해 청소년들에게 방송학습의 장을 제공하고 국가기간방송 및 공영방송으로서의 KBS의 역할과 이미지를 알리기 위한 열린 공간으로 운영하고 있는 장소다.

▲ 실제 프로그램에 촬영되었던 무대 디자인 및 카메라들이 현장감을 살려 보존되고 있다

KBS온을 비롯하여 본관과 신관, KBS홀에는 관람객들이 직접 첨단영상 멀티 터치 모니터를 통해 장르별, 시대별로 드라마와 예능 프로그램들의 영상을 감상할 수 있는 미디어체험관 3D입체영상관 등이 있어 예전 추억도 떠올릴 수 있게 한다. 또한 9시 뉴스 앵커 체험관, 가상 스튜디오 등에서 방송제작현장을 직접 체험해볼 수 있는 기회도 제공된다.

▲ 방송국 개국 초기에 사용되던 방송 카메라 및 각종 장비들도 잘 전시되어 있다

또한 실제 생방송으로 진행되고 있는 라디오 프로그램을 눈으로 보며 들을 수 있는 라디오 오픈 스튜디오도 마련되어 있고, 1,900석의 좌석과 최첨단 무대장치, 음량, 조명시설을 갖춘 KBS홀과 신관에서 펼쳐지는 음악방송을 통해 팬과 스타와의 만남과 소통의 장이 이 곳에는 이루어지고 있다. 또한 최근에는 최신 K-POP 공연도 생생하게 관람할 수 있어 중국이나 일본에서 온 방문객들도 매년 증가하고 있다.

▲ TV방송 뿐만 아니라 라디오 방송 및 각종 음악 관련 자료들도 눈여겨 볼 만하다

이외에도 4층 어린이 프로그램 캐릭터 코너, 드라마 코너 및 포토존, K-POP 영상코너, 이벤트 전시관, 명예의 전당, KBS 스포츠 코너 등도 잘 나누어져 있어 미세먼지 가득한 날이면 자녀들과 즐겁게 다녀올 수 있는 곳이기도 하다.

<여의도 KBS온에 대한 방문 10문답>

1. 꼭 가봐야 할 정도로 중요한 방문지야?

- 꼭 가보길 권한다. 시설이 훌륭한 것은 아니지만 한국 방송의 역사를 담고 있다.

2. 누구와 함께?

- 초등학생이 있는 가정이라면 꼭!

3. 가는 방법은?

- KBS온(구 견학홀)은 KBS본관 2층에 위치함.

- 9호선 국회의사당역 하차 4번 출구->걸어서 3분 소요

- 방문객 주차장 이용(10분당 1000원 유료) / 대중교통을 이용하는 것이 낫다.

4. 놀라는 점은?

- 무료관람 실내공간으로는 알찬 장소다.

5. 명성과 내실 관계는?

- 생각보다 관람객들이 많지는 않다.

6. 꼭 봐야할 장소는?

- 아나운서 체험관, 가상스튜디오

7. 관람시 주의사항은?

- 단체 관람은 예약 필수. 개인 관람은 자유. 휴관일 홈페이지 확인 필수.

8. 홈페이지 주소는?



- http://office.kbs.co.kr/kbson/

9. 주변에 더 볼거리는?

- 여의도 한강공원, 63빌딩, 국회의사당

10. 총평 및 당부사항

- 우리나라 방송의 역사를 고스란히 간직하고 있는 여의도 KBS방송국 방문을 통해 국민을 위한 공영 방송의 참된 의미를 잘 살펴보는 계기가 되기를.

글·사진 윤경민 여행전문 프리랜서 기자 vieniame2017@gmail.com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