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칼 들고 돌진하는 강도떼 맞서 기지 발휘한 커플 (영상)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동영상 캡쳐

▲ 케냐에서 강도떼를 만나자 기지를 발휘해 고비를 넘긴 미국인 커플

케냐에서 거주하는 미국인 커플이 케냐의 한 한적한 시골길에서 만난 강도떼에게서 벗어나는 아찔한 장면의 동영상이 공개됐다.

미국 폭스뉴스 등 해외 언론의 5일 보도에 따르면, 2년 전 사업을 위해 케냐 나이로비로 건너가 거주하는 미국인 커플 브라이언트 스웬슨-로런 스웬슨 커플은 현지 시간으로 지난달 30일 나이로비 인근의 인적이 드문 길을 지나고 있었다.

그때 마체테로 불리는 날이 넓고 큰 칼을 든 케냐 강도떼가 이들이 탄 차량 앞에 나타났고, 곧바로 칼을 휘두르며 두 사람에게 돌진했다.

놀란 두 사람은 곧장 차량을 후진해 뒤쪽으로 몰았고, 강도떼가 자신들을 쫓아 다가온 틈을 타 다시 전진해 현장을 빠져나갔다.

강도떼가 스웬슨 커플이 탄 차량에 손이 닿을 정도로 가까이 다가온 일촉즉발의 순간, 스웬슨 커플은 기지를 발휘해 이들에게서 벗어날 수 있었다.

아내인 로런은 지난 1일 차량에 부착된 블랙박스에 찍힌 영상을 공개했다. 해당 영상 속 날짜는 2015년이라고 찍혀 있지만, 이는 단순한 조작 실수이며 실제 사건이 발생한 날짜는 약 일주일 전이라고 로런은 설명했다.

로런은 “커다란 칼을 든 남성 3명이 차량과 물품을 빼앗기 위해 다가오는 모습을 보고 매우 놀랐다”면서 “후진으로 강도떼를 유인한 뒤, 다시 빠르게 전진해 현장을 벗어난 후에도 그들이 쫓아올까봐 매우 두려웠다”고 밝혔다.



커플은 현장을 벗어난 뒤, 문제의 강도떼는 경찰에 체포된 것으로 알려졌다.

이 커플은 “빠른 판단과 신의 은총이 우리를 구했다”면서 “그 강도떼들은 경찰과 총격전을 벌였고, 다행히 우리는 그 전에 현장에서 멀어질 수 있었다”고 덧붙였다.

송현서 기자 huimin0217@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