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문화

좋은 첫인상을 결정하는데 걸리는 시간은?…불과 27초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좋은 첫인상 만드는데 걸리는 시간은?…평균 27초

좋은 첫인상을 만드는 것이 얼마나 중요한지 우리 모두는 잘 안다. 첫 데이트나 취업 면접은 물론 고객에게 뭔가를 팔거나 투자자에게 아이디어를 제시할 때도 당신이 준 첫인상에 따라 큰 변화가 생길 수 있기 때문이다.



그렇다면 첫인상을 만드는 데 걸리는 시간은 얼마일까.

최근 미국 경제전문 매거진 INC닷컴이 한 기업에서 미국인 2000명을 대상으로 진행한 설문조사 결과를 인용해 첫인상을 결정하는 데 걸리는 시간은 평균 27초라고 전했다.

보도에 따르면, 이 조사에서 응답자의 69%, 즉 미국인 10명 중 7명은 심지어 상대방과 대화를 나누기 전에 이미 첫인상을 갖는 것으로 나타났다.

그렇다면 좋은 첫인상을 남기는 데 도움이 되는 것은 무엇이 있을까.

이 조사에서는 미소(53%), 예절(53%), 언변(49%), 시선 마주침(49%), 경청(48%), 좋은 냄새(46%), 좋은 대화 유지(46%), 보디랭귀지(44%), 목소리 톤(44%), 의상(42%) 순으로 확인됐다.

또 응답자의 83%는 상대방의 자신감에서 상대방을 더 긍정적으로 생각하는 경향이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반면, 나쁜 냄새(66%)가 나거나 오만한 태도(62%)를 보이고 혹은 복장이 불량(49%)하면 나쁜 첫인상을 남길 가능성이 가장 큰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첫 만남에서 담배 냄새나 음식 냄새, 심지어 땀 냄새나 입 냄새를 풍기면 첫인상이 나빠질 수 있다는 것이다.

만일 당신이 상대방에게 좋은 첫인상을 남기고 싶다면 위와 같은 사항을 주의하고 이 모든 게 만난지 27초 안에 결정된다는 점을 기억하라.

이번 조사는 미국 유명 그루밍 브랜드 달러셰이브클럽이 한 전문기관에 의뢰해 진행했다. 이 브랜드는 2년 전 무려 10억 달러라는 천문학적 금액에 글로벌 대기업 유니레버에 인수돼 화제를 모은 바 있다.

사진=antonioguillem / 123rf 스톡 콘텐츠

윤태희 기자 th20022@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