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비밀결혼’ 아델, 남편 사이먼 코넥키와 3년 만에 이혼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그래미의 여왕' 아델이 비밀결혼 3년 만에 남편과 헤어진 것으로 알려졌다. 영국 데일리메일과 피플지 등 해외 언론은 아델이 남편 사이먼 코넥키와의 결혼 생활에 종지부를 찍었다고 전했다.

아델 측은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아델이 파트너 사이먼 코넥키와 헤어졌다”고 밝혔다. 이어 “비록 결혼 생활은 끝났지만 6살난 아들 안젤로의 양육에는 함께 전력을 다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그러나 언제나 그랬듯 사생활 보호를 최우선으로 여기며, 앞으로 이 문제에 대해 그 어떤 언급도 없을 것이라고 말했다.

지난 2016년 크리스마스 직후 아델은 미국 로스앤젤레스 저택에서 5년간 교제한 자선사업가 사이먼 코넥키와 비밀리에 결혼식을 치렀다는 소문이 돌았다. 그러나 결혼에 대해 그 어떤 공식 발표도 하지 않았던 아델은 2017년 2월 열린 제 59회 그래미 어워드에서 ‘올해의 앨범상’ 수상한 후 “매니저, 남편, 아들이 내가 노래하는 유일한 이유”라며 결혼을 간접적으로 암시했다.



그리고 한달 뒤 호주 브리즈번에서 열린 콘서트에서 히트곡 '썸원 라이크 유'(Someone like you)의 제작 과정을 설명하며 코넥키와의 결혼을 처음으로 공식 인정했다. 이 자리에서 아델은 “인생의 반려자를 찾았다”면서 “누군가에게 빠졌을 때의 느낌은 온 지구상에서 가장 좋은 느낌”이라고 행복감을 드러내기도 했다. 그러나 3년 만에 결혼 생활에 종지부를 찍으면서 아델은 다시 솔로로 돌아갔다.

권윤희 기자 heeya@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