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美 F-16 전투기 추락 순간 포착…조종사 탈출 모습 담겨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지난 16일(이하 현지시간) 미국 캘리포니아 남부에 추락한 F-16 전투기에서 탈출하는 조종사의 생생한 영상이 공개됐다.

미국 ABC뉴스는 22일 전투기 추락 지점의 인근 고속도로를 달리던 한 차량의 블랙박스에 촬영된 영상을 입수해 공개했다. 영상을 보면 균형을 잃을듯 순식간에 추락하는 F-16 전투기가 보인다. 이후 기체의 불꽃과 함께 비상탈출하는 조종사의 모습이 그대로 담겨있으며 조종사는 낙하산이 펴지면서 안전하게 지상으로 내려온다. 이전에 공개된 영상보다 더욱 생생하다는 것이 현지언론의 평가다.

앞서 지난 16일 오후 3시 30분께 훈련 중이던 F-16 전투기 한 대가 캘리포니아 주 리버사이드의 마치 공군 예비기지 외곽이 한 창고 건물에 추락했다. 영상에서 보이듯 조종사는 추락 전 비상탈출에 성공해 목숨을 건졌으며 기체가 추락한 창고에도 사람이 없어 인명피해는 발생하지 않았다.    



보도에 따르면 사고가 발생한 기지는 공군 예비군 452 기동단의 본부로, LA에서 동쪽으로 약 105km 떨어진 리버사이드 카운티에 있다. 이곳에는 통상 공군 예비군 등 병력 2000∼6000명이 만일의 사태에 대비해 주둔하고 있다.

박종익 기자 pji@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