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제의 연구

“영차영차~” 홀로 3톤짜리 비행기 끄는 ‘로봇개’ 공개 (영상)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얼마 전 영상으로 알려져 화제가 된 트럭을 끄는 '로봇개'보다 더한 극한 임무를 수행하는 로봇의 모습이 공개됐다.

최근 이탈리아기술연구소(IIT)는 3톤 짜리 비행기를 홀로 끄는 4족 보행 로봇 '하이큐리얼'(HyQReal)의 영상을 공개했다. 실제 개처럼 안정적인 보행이 가능한 하이큐리얼은 IIT가 화재와 재난 현장에서 인간을 돕기위해 지난 2007년 부터 개발 중인 로봇이다.

이번에 공개된 영상을 보면 하이큐리얼은 놀랍게도 3톤 짜리 여객기를 홀로 끌고간다. 힘에 부친듯 다소 힘겨워 보이는 모습도 재미있지만 실제 개만한 작은 로봇이 덩치 큰 여객기를 끈다는 사실은 큰 놀라움을 준다.

▲ 3톤 여객기를 끌고가는 하이큐리얼

IIT에 따르면 하이큐리얼은 높이 90㎝, 무게는 130㎏으로 사촌동생 뻘인 역시 4족 보행로봇인 '스팟미니'(SpotMini)보다 키는 비슷하지만 3배는 더 무겁다.

하이큐리얼 프로젝트 책임자인 클라우디오 세미니 박사는 "하이큐리얼은 재난과 화재 현장과 같은 곳에 투입돼 인간을 돕기위해 제작됐다"면서 "비행기를 끄는 시연을 한 것은 최적화된 디자인으로 로봇의 강인함을 보여주고자 한 것"이라고 밝혔다.

앞서 지난달 세계적인 로봇기업 보스턴 다이나믹스(Boston Dynamics)는 10대의 스팟미니가 트럭을 끌고가는 모습을 유튜브에 공개해 화제를 모은 바 있다. 당시 도로의 각도는 약 1도 정도로 약간의 오르막이지만 스팟미니가 트럭을 끌고가는 것에는 전혀 문제가 없었다.

▲ 트럭을 끌고가는 스팟미니

하이큐리얼에 비해 다소 민첩한 행동을 보여주는 스팟미니도 로봇이라고는 믿기 힘들 정도로 자연스러운 움직임을 보여준다.

회사 측에 따르면 전기모터로 작동하는 스팟미니는 한 번 충전으로 90분간 움직이며 방 안을 자유롭게 돌아다니거나 짐을 싣고 다닐 수도 있다.

박종익 기자 pji@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