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과학

[와우! 과학] 휴머노이드의 웃기는 반격…인간의 ‘로봇 학대’에 답하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최근 유튜브에 휴머노이드 로봇의 속시원한 '반격' 모습이 담긴 영상이 올라와 큰 화제가 되고있다.

미국 캘리포니아에 위치한 '코리도어 디지털'이 제작해 지난 14일 유튜브에 공개한 이 영상은 불과 나흘 만에 500만 조회수를 넘어설 만큼 큰 반향을 일으켰다.

3분 30초 분량의 이 영상에는 현존하는 휴머노이드 중 가장 진보된 로봇으로 평가받는 '아틀라스'(Atlas)가 등장한다. 아틀라스는 세계적인 로봇 명가인 '보스턴 다이나믹스'가 개발한 이족보행 로봇이다. 보스턴 다이나믹스는 과거 여러차례 아틀라스의 움직임을 유튜브에 공개한 바 있는데 마치 사람처럼 자연스럽게 통나무를 뛰어넘고 상자 위를 올라서는 동작이 너무나 자연스러워 놀라움을 안겼다. 이 때문에 일부에서는 로봇이 아닌 컴퓨터그래픽(CG)로 만들어진 것이 아니냐는 의문을 제기할 정도.

이번에 코리도어 디지털이 제작한 아틀라스의 모습은 기존 영상보다 훨씬 더 인간적(?)이다. 사람과 물건을 던지고 받거나 상자 위에 올라 아슬아슬 중심을 잡는 모습이 웃음을 주는 것. 그러나 이 영상의 진면목은 '로봇 학대'에 있다. 함께 등장하는 인간들이 아틀라스를 놀리거나 하키 스틱으로 폭행하고 심지어 총을 쏘는 모습도 담겨있기 때문이다. 그러나 영상 후반에는 '열받은' 아틀라스가 자신을 학대하는 인간에게 반격하는 모습이 담겨 큰 웃음을 남겼다.

이 영상은 보스턴 다이나믹스가 과거에 공개했던 아틀라스 영상의 패러디다. 뛰어난 CGI(컴퓨터로 만든 3차원 이미지) 기술로 아틀라스의 모습을 실제 로봇처럼 구현해낸 것이다. 영상에도 패러디임을 암시하는 '보스타운 다이나믹스'라는 자막이 새겨져있다.

물론 재미있는 패러디 영상으로 치부할 수 있지만 그 배경은 그리 간단치 않다. 과거 보스턴 다이나믹스는 아틀라스와 4족 보행 로봇 '스팟'의 균형잡는 능력을 보여주기 위해 연구원이 발로 로봇을 차는 영상을 보여줬다가 네티즌들의 역풍을 맞았다. 곧 '로봇 학대'라는 것. 마찬가지로 코리도어 디지털이 제작한 이 영상에서 인간에게 복수하는 아틀라스의 모습이 통쾌하게 느껴졌다면 역시 이에 공감하는 셈이다.



MIT 로봇 윤리학자인 케이트 달링 연구원은 "사람은 우리처럼 자율적으로 움직이는 대상을 보면 의인화하게 된다"면서 "반려동물과 마찬가지로 로봇도 역시 살아있는 무엇으로 느끼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박종익 기자 pji@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