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홀한 지구

[지구를 보다] 필리핀 휘감은 연기…우주서 포착된 탈 화산 폭발 (영상)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지난 12일 히마와리 8호가 촬영한 화산 폭발

지난 12일 필리핀 수도 마닐라에서 남쪽으로 65㎞가량 떨어진 탈(Taal) 화산이 폭발한 가운데 이 모습이 멀리 우주에서도 관측됐다.

이날 미국 국립해양대기국(NOAA)은 일본 기상청이 운영하는 정지궤도 기상위성 히마와리 8호가 촬영한 탈 화산 폭발 모습을 영상으로 공개했다. 영상을 보면 구름이 흘러가는 평화로운 풍경 위에 갑자기 화산이 폭발해 솟구쳐 오르는 모습이 생생히 담겨있다.

또한 12일과 13일 촬영한 타임 랩스 영상에도 탈 화산 폭발로 생긴 연기 기둥이 피어오르는 모습이 포착됐다. 탈 화산 인근 지상에서 촬영된 사진은 필리핀 화산·지진학 연구소(PHIVOLCS)가 공개했다. 13일 오전 3시 20분에 촬영한 사진을 보면 탈 화산의 용암이 분수와 같이 화구에서 공중으로 분출하는 모습이 담겨있다.  

이날 PHIVOLCS는 위험한 수준의 폭발이 몇시간 또는 며칠 안에 이뤄질 가능성이 있다며 경보 4단계를 발령했다.

현재 주민과 관광객 4만 5000여명이 대피했으며 대규모 폭발 발생 시 쓰나미 발생 우려와 함께 20만여명이 피해를 볼 수 있다는 예측도 나와있는 상태다. 다만 아직까지 구체적인 인명피해는 전해지지 않은 가운데 최대 높이 15㎞까지 치솟은 화산재 때문에 마닐라 국제공항의 항공기 운항은 중단됐다.  

박종익 기자 pji@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