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과학

“개인정보 도둑 꼼짝마!”… ‘특수 금속지갑’ 나왔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가죽 지갑이 최고라는 고정관념을 버려!

미국에서 스테인리스로 만든 금속지갑이 화제가 되고 있다.

이 금속 지갑은 최근 RFID(radio frequency identification. 전자식별시스템) 카드 사용이 늘어나면서 생긴 ‘정보 도둑’들로부터 개인정보를 보호하기 위해 고안된 것. 정보 도둑들은 RFID 리더기를 지갑에 접촉해 카드 정보를 훔쳐내는데 금속 지갑은 지갑 밖으로 카드 정보가 새나가는 것을 막아준다.

금속 지갑의 장점은 정보 보호 기능뿐만이 아니다.

우주선 부품제작 등에 사용되는 고급 스테인리스로 만들어진 이 지갑은 녹이 슬거나 찢어질 염려가 없다. 또 지갑에 사용된 스테인리스 실은 종이섬유보다 3배나 가늘어서 실크와 같이 부드러운 것은 물론 지갑의 두께도 혁신적으로 줄였다.

이 기발한 지갑을 개발한 뉴욕 디자이너 데오 스튜어트 스탠드(Theo Stewart-Stand)는 “누구나 한 번 보면 갖고 싶을 것”이라며 기능 뿐 아니라 디자인에도 자신감을 보였다.

이 제품을 자세히 소개한 미국 뉴스사이트 ‘와이어드뉴스’(wired.com)는 “금속 지갑은 크기와 기능에 따라 다양한 모델이 판매되고 있으며 가격은 80달러(약 7만3000원)부터 125달러(약 11만원)까지”라고 전했다.

나우뉴스 박성조 기자 voicechord@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