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주의 신비

[우주를 보다] 태양계 최대 ‘활화산 천국’…위성 ‘이오’ 포착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태양계에서 화산활동이 가장 활발한 천체는 무엇일까?

최근 미국 캘리포니아 대학교 버클리캠퍼스 연구팀은 목성의 달 ‘이오’(Io)의 화산활동을 2년 이상 관찰한 자료를 발표했다.

지난 2013년부터 2015년까지 하와이 마우나케아 산에 있는 Keck II와 제미니 노스 망원경으로 관측한 이오는 한 마디로 '유황불 지옥'이다. 목성의 수많은 위성 중 세 번째로 큰 이오는 지구 지름이 4분의 1 크기다. 그러나 이오는 지구보다 약 100배 이상의 마그마를 가지고 있어 태양계에서 화산활동이 가장 활발한 천체로 평가받고 있다.

이오가 화산 천국이 된 이유는 공전주기가 42시간에 불과할 만큼 목성과 바짝 붙어있기 때문으로 해석된다. 목성과 주위 위성의 중력으로 인해 이오 내부에서 열이 발생해서 화산 활동이 매우 활발한 것.



캐서린 데 클리어 연구원은 "이오에는 활화산이 수백 여개 존재한다"면서 "이중 수년 동안 가장 강력하게 활동한 화산 50개를 2년 여 동안 추적 관찰했다"고 밝혔다.

연구팀에 따르면 이오의 화산 폭발 모습은 지구와는 다르다. 이오의 중력이 낮고 대기가 없어 화산폭발로 인한 분출물이 무려 수백km 높이까지 치솟기 때문. 이 현상 덕분에 연구팀은 약 5억 9000만 km 떨어진 곳에서 이오의 활동을 지켜볼 수 있다.

클리어 연구원은 "화산폭발의 열기와 용암의 흐름을 관측해 전체 폭발 규모를 예측할 수 있다"면서 "이오의 화산 활동은 지구의 초기 모습을 추측할 수 있는 소중한 자료가 된다"고 말했다.   

박종익 기자 pji@seoul.co.kr

̽ Ʈ īī丮 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