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뷔페식 무한리필 즉석떡볶이 ‘두끼떡볶이’, 전남지역 3번째 매장 ‘목포하당점’ 오픈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뷔페식 무한리필 즉석떡볶이 ‘두끼떡볶이’가 전남 목포의 상권인 평화광장에 ‘목포하당점’을 26일 오픈했다. 이번에 오픈한 목포하당점은 79평에 110석을 수용할 수 있는 규모로 지난 2월에 오픈한 광양LF스퀘어점에 이은 전남지역의 3번째 매장이다.



뷔페식 무한리필 즉석떡볶이 ‘두끼떡볶이’가 전남 목포의 상권인 평화광장에 ‘목포하당점’을 26일 오픈했다.

이번에 오픈한 목포하당점은 79평에 110석을 수용할 수 있는 규모로 지난 2월에 오픈한 광양LF스퀘어점에 이은 전남지역의 3번째 매장이다.

두끼떡볶이는 가성비를 중요하게 생각하는 최근 소비 트렌드에 맞춰 개인 취향에 따라 떡볶이를 만들어 먹을 수 있도록 한 DIY컨셉트의 무한리필 즉석떡볶이 브랜드다. 성인은 7900원, 학생은 6900원에 떡볶이는 물론 튀김, 어묵, 볶음밥, 라면, 음료까지 40~50종에 달하는 메뉴를 무제한으로 먹을 수 있어 학생부터 어린 자녀를 둔 가족 단위 고객까지 다양한 손님들을 확보하고 있다.

지난 2월 론칭 2년 만에 전국 매장 100개를 돌파하고, 해외시장 진출에도 본격화해 현재 중국의 상해점, 성도점, 대만의 시먼딩점, 도원 ATT점, 싱가포르 1호점 등이 운영 중이다. 또한 다음 달에는 대만에 4곳(서문, 신포, 신주, 중우)이 추가 오픈할 예정으로 국내뿐만 아니라 해외에서도 꾸준한 상승세를 이어가고 있다.

두끼떡볶이 소현철 영업팀장은 “목포시 하당동은 주변에 아파트 단지가 많아 젊은 층부터 중·장년층까지 유동인구 수가 많다”며 “가족 또는 친구들과의 식사는 물론 각종 모임의 식사 장소로도 적합한 만큼 매장을 찾아 기호에 따라 직접 떡볶이를 만들어 먹는 즐거움을 얻어 가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두끼떡볶이 창업설명회는 매달 2회에 걸쳐 성남 두끼 본사에서 진행되며, 자세한 창업 설명회 일정은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 가능하다.

나우뉴스부 nownews@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