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中 동물원서 실수로 늑대 우리에 반려견 떨어뜨린 관람객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中 동물원서 실수로 늑대 우리에 반려견 떨어뜨린 관람객

중국의 한 동물원에서 주인의 실수로 늑대 울타리 안으로 떨어진 개 한 마리가 늑대 무리의 습격으로 죽임을 당하는 어처구니없는 순간이 카메라에 포착됐다.

영국 일간 데일리메일 등 외신 보도에 따르면, 최근 신장 위구르자치구 창지후이족자치주 창지시 근처에 있는 민간 동물원 야생늑대계곡에서 관람객의 반려견 한 마리가 울타리 안으로 떨어지는 사고가 일어났다.

당시 사고 장면을 카메라에 담은 한 관람객은 한 여성이 전망대에서 늑대들을 보다가 발을 헛디뎌 미끄러질 때 품에 안고 있던 소형견을 떨어뜨렸다고 말했다.

사고를 당한 개는 시추와 비숑프리제의 믹스견인 시숑인 것으로 전해졌다.

영상에는 다른 관람객들이 깜짝 놀라 비명을 지르는 가운데 늑대 7마리가 울타리 안으로 떨어진 개를 공격하는 모습이 담겼다. 늑대들은 우리 안으로 떨어진 개를 차지하기 위해 몸싸움을 벌인 끝에 3마리가 남았고 그중 2마리가 싸움을 포기했다. 이에 따라 마지막 남은 늑대 1마리가 죽은 개를 입에 물고 현장에서 빠져나갔다.



현지매체는 영상 속 개가 늑대 무리의 습격으로 죽었다고 전하면서도 죽은 개를 늑대로부터 빼냈는지 아니면 빼내기 전 늑대에게 잡아먹혔는지에 대해서는 밝히지 않았다.

중국에서는 이전에도 민간 동물원에서 반려견을 야생동물이 사는 울타리 안으로 떨어뜨린 사고가 일어난 적이 있다. 지난 2017년 장쑤성의 한 동물원에서는 반려견 한 마리가 주인의 팔에서 떨어져 호랑이 울타리 안에 빠졌지만 간신히 빠져나와 피해는 없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윤태희 기자 th20022@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