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사·무기

[김대영의 무기 인사이드] 미군을 공포에 떨게 한 소련 공격헬기 Mi-24 ‘하인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냉전시절 소련이 개발한 공격헬기인 Mi-24 하인드는 공격뿐만 아니라, 병력과 물자의 수송도 가능한 독특한 헬기이다. 사진=미 국방부

냉전시절 소련이 개발한 공격헬기인 Mi-24 하인드(Hind)는 공격뿐만 아니라, 병력과 물자의 수송도 가능한 독특한 헬기이다. 지난 1972년부터 본격 양산이 시작된 Mi-24 하인드는 2600여대가 만들어졌으며, 러시아 공군을 비롯해 50여 개국이 사용 중이다. 이밖에 시제기를 포함한 각종 파생기체는 40여종에 달한다.

베트남전 당시 미군 헬기의 활약상에 자극을 받은 소련군은 신형 군용헬기 개발에 나선다. 소련군이 원하던 헬기는 당시 미군의 주력헬기였던 UH-1 휴이와 달리, 적의 대공화기에 방어가 가능한 장갑을 갖추고 병력의 수송과 지상공격이 가능한 ‘공중장갑차’에 가까웠다. 이를 두고 소련을 대표하는 헬기 제작사인 밀(Mil)사와 카모프(Kamov)사가 개발 경쟁에 참여했다. 그 결과 밀사의 안이 채택되었고, 1969년 9월 시제기가 첫 비행에 성공한다. Mi-24로 알려진 이 신형 공격헬기는 당시 동독 지역의 소련군에 배치되면서 서방 세계에 알려졌다.

▲ Mi-24 공격헬기의 초기형 조종석은 사이드 바이 사이드 즉 병렬식이였다. 사진=위키피디아

나토(NATO) 즉 북대서양조약기구는 이 헬기를 하인드로 명명한다. Mi-24 공격헬기의 초기형 조종석은 사이드 바이 사이드(Side by side) 즉 병렬식이였다. 그러나 중기형부터는 조종석을 탠덤(Tandem) 즉 전방석과 후방석으로 바꾸고, 터렛형 12.7mm 4연장 중기관총을 탑재해 완전한 공격헬기로 탈바꿈 한다. 후기형에서는 터렛형 중기관총을 제거하고 동체 좌측에 30mm GSh-30K 기관포 2문을 고정 장착한다. 30mm 기관포는 전차의 상부장갑을 쉽게 관통할 수 있었다.

▲ 1979년 소련의 아프간 침공 당시 눈부신 전과를 선보인 Mi-24 공격헬기를 두고 무자헤딘은 사탄의 마차라는 별칭을 붙이기도 했다. 사진=러시아 국방부

그 결과 Mi-24 공격헬기는 소련군의 의도대로 공중장갑차로 진화한다. 다른 공격헬기들과 마찬가지로 기관포, 로켓포, 대전차미사일을 사용하는 Mi-24 공격헬기는 조종사 2명 외에 8명의 무장병력을 탑승시킬 수 있었다. 이 때문에 현존하는 공격헬기 가운데 가장 큰 덩치를 자랑한다. 이러한 크기를 감당하기 위해 2200 축마력의 TV3-117 엔진 2기를 장착한다. 축마력이란 원동기의 축부(軸部)에서 출력되는, 실제로 사용할 수 있는 마력을 얘기한다. Mi-24 공격헬기는 여러 전장에서 지금도 사용되고 있지만, 1979년 소련의 아프간 침공 당시 눈부신 전과를 선보인다.

특히 Mi-24 공격헬기의 동체는 12.7mm 중기관총에 대한 방탄성능을 가지고 있었다. 또한 헬기에서 가장 취약한 부분으로 꼽히는 주 회전익 날개는 방탄성능이 뛰어난 티타늄으로 만들어졌다. 티타늄은 조종석에도 광범위하게 사용되었다. 이러한 방탄능력 때문에 생존성이 뛰어났고 소련군에 대항하던 아프간의 무자헤딘을 공격해 큰 피해를 입혔다. 그 결과 무자헤딘은 Mi-24 공격헬기를 ‘사탄의 마차’로 불렀다. 당시 미국을 비롯한 서방세계도 공포에 떨었다.

▲ 1988년 미국은 특수작전을 통해 아프리카 챠드에서 리비아 공군의 Mi-24 공격헬기 1대를 입수하는데 성공한다. 사진=미 국방부

유사시 소련의 대규모 전차군단과 함께 날아올 Mi-24 공격헬기는 매우 위협적인 존재였다. 하지만 1988년 미국은 특수작전을 통해 아프리카 챠드에서 리비아 공군의 Mi-24 공격헬기 1대를 입수하는데 성공한다. 입수된 Mi-24 공격헬기는 미 본토에서 정밀 분석이 이루어지고 그 결과 미국과 서방세계는 공포에서 벋어날 수 있게 된다.

김대영 군사평론가 kodefkim@naver.com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