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美 휴스턴 교외 한 주택서 ‘굶주린 90명’ 무더기로 발견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미국 텍사스 주 휴스턴 교외 지역의 한 주택에서 무려 90명 이상의 굶주린 사람들이 무더기로 발견돼 현지 경찰이 조사에 나섰다.

1일(현지시간) 로이터통신 등 외신은 납치 신고를 받고 출동한 휴스턴 경찰이 한 민가에서 남성 85명과 여성 5명을 발견해 수사 중에 있다고 보도했다. 모두 20~30대의 성인들로 이루어진 이들은 주택 내부 두 방에 콩나물 시루처럼 빽빽이 모여있었으며 모두 한동안 음식물을 먹지 못한 것으로 전해졌다.

▲ 90명 이상의 불법 이민자들로 추정되는 이들이 발견된 주택. 사진=로이터 연합뉴스

당초 현지 경찰은 납치 사건 신고를 받고 영장을 발부받아 지난 30일 가택 수사를 실시했는데 이 과정에서 이들이 발견됐으며 대부분 중남미 계로 알려졌다.

▲ 사진=로이터 연합뉴스

현지 경찰 관계자는 "수많은 사람들이 방안에 빽빽이 있는 것을 봤을 때 놀라움을 넘어 참담함이 느껴졌다"면서 "많은 사람들이 물과 음식을 먹지못해 걷지 못할 정도였다"며 충격을 감추지 못했다.



보도에 따르면 미 연방수사국(FBI) 측은 인신매매보다 밀입국 알선 사건과 관련된 것으로 보고 현재 수사 중에 있다. 현지언론은 "문제의 주택 소유자와 누가 90명의 사람들을 이곳에 데리고 갔는지 등을 경찰이 수사 중에 있다"면서 "특히 이들 중 5명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아 격리조치됐다"고 보도했다.

박종익 기자 pji@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