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물의 세계

자세 때문에 화났나?…골프장 손님 습격한 美 백조 (영상)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미국의 한 골프장에서 골프를 치던 한 남성이 백조 한 마리에게 맹렬하게 공격당하는 모습이 담긴 영상이 온라인상에 공개돼 화제다.

미국 TMZ스포츠 등 현지매체 보도에 따르면, 존 월터스라는 이름의 이 남성은 최근 조지아주 남부 지역에 있는 한 골프장에서 친구들과 골프를 치다가 이런 일을 겪었다.

당시 월터스는 18개 홀 중 9번 홀에서 홀에 공을 집어넣기 위해 퍼팅에 집중하느라 자신의 등 뒤로 골프장을 배회하던 백조 한 마리가 다가오는 것을 눈치채지 못했다. 그런데 그가 멋지게 홀인에 성공한 뒤 돌아서려 하자 백조가 날개를 펄럭이며 부리로 그의 엉덩이를 맹렬하게 쪼기 시작했다.

갑자기 자신을 공격하는 백조 탓에 깜짝 놀란 월터스는 자리에서 벗어나려고 한다. 하지만 백조는 날개를 활짝 펴며 긴 목을 뻗어 그의 다리를 집요하게 쫀다. 그 자리에서 백조를 쫓아내려던 그는 백조의 끈질긴 공격에 재빨리 달아난다.

주위에서 그 모습을 지켜보던 친구들은 웃음을 참지 못해 월터스에게 도움의 손길을 뻗지 못한 것으로 전해졌다.



월터스의 딸에 따르면, 해당 백조는 그가 있던 9번 홀 연못에서 살고 있으며 골프장을 찾는 고객들 사이에서는 영역 의식이 강한 것으로도 유명하다.

이에 대해 현지 조류학자 크리스 펠린스는 백조에게 있어 지금 시기는 번식기로 둥지나 알을 지키려고 평소보다 공격적인 경향이 있다고 설명했다.

영상 속 백조는 평상시에도 자기 영역을 지키려는 본능이 강해 둥지를 지키려고 여느 때 이상으로 신경을 쓰고 있었는지도 모른다. 그런데 골프에만 집중하던 월터스가 우연히 표적이 돼 공격을 받은 것 같다는 것이다.

필사적으로 달아나던 월터스의 모습을 담은 영상은 유튜브에 공개된 뒤로 네티즌들 역시 그의 친구들과 마찬가지로 웃음을 참지 못하고 있다. 일부 네티즌은 “이 백조는 월터스가 골프를 치는 자세가 마음에 들지 않아 화가 난 것 같다”, “골프를 함께 치던 사람이 이기려고 백조를 끌어들였을지도 모른다” 등의 농담 어린 반응을 보였다.

사진=유튜브

윤태희 기자 th20022@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