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제의 연구

세계서 가장 빠른 전기비행기 등장…롤스로이스, 최고 시속 623㎞ 기록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세계서 가장 빠른 전기비행기 등장…롤스로이스, 최고 시속 623㎞ 기록

글로벌 항공엔진 제작사 롤스로이스가 세계에서 가장 빠른 전기 비행기를 개발했다.

21일(이하 현지시간) CNN 보도에 따르면, 롤스로이스의 순수 전기 비행기가 지난 16일 영국 월트셔주의 국방부 군용기 시험장에서 진행한 시험 비행에서 최고 속도 시속 623㎞를 기록했다.

롤스로이스는 성명에서 ‘혁신 정신’(Spirit of Innovation)으로 이름을 붙인 전기 비행기가 순수 전기 비행기로는 세계 최고 속도를 경신했다고 밝혔다.

롤스로이스는 세계에서 가장 빠른 전기 비행기 인증을 위해 국제항공연맹(FAI)에 관련 자료를 제출할 계획이다.

롤스로이스의 전기 비행기는 3㎞ 비행 구간에서 최소속도 시속 555.9㎞, 15㎞ 비행 구간에서는 532.1㎞를 기록해 총 3가지 세계 기록을 경신했다.



이밖에도 1분마다 고도 3000m씩 상승하는 속도를 202초간 유지하는 자체 최고 기록을 세우기도 했다.

롤스로이스는 이번 전기 비행기의 성능은 400㎾(약 535마력)급 전기 파워트레인(동력전달장치)과 항공우주 분야 최고 밀도의 배터리팩이 탑재돼 있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이번 전기 비행기는 영국의 전기 비행기 개발 프로젝트인 ‘엑셀’(ACCEL·Accelerating the Electrification of Flight)의 일부로, 독일 자동차 업체 메르세데스벤츠 산하의 전기모터 제조사인 ‘야자’(YASA)와 항공 스타트업인 일렉트로 플라이트가 참여했다. 영국 정부도 항공기술연구소(ATI)와 협력해 50% 자금을 댔다.

사진=롤스로이스

윤태희 기자 th20022@seoul.co.kr

̽ Ʈ īī丮 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