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제의 연구

표정부터 몸짓까지…사람과 놀랄 만큼 비슷한 휴머노이드 로봇 등장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표정부터 몸짓까지…사람과 놀랄 만큼 비슷한 휴머노이드 로봇 등장

사람과 똑같은 표정을 지으며 움직이는 SF영화 속 로봇을 실제로 보게 될 날이 머지않아 보인다.

영국에 본사를 둔 로봇 회사 ‘엔지니어드 아츠’가 최근 사람과 믿기지 않을 만큼 비슷한 표정을 지으며 움직이는 휴머노이드 로봇의 시연 영상을 공개해 화제다.

‘아메카’(Ameca)라는 이름의 이 로봇은 영상에서 두 눈을 감고 있다가 누군가 건드렸는지 갑자기 한쪽 어깨를 몇 번 들썩이더니 눈을 번쩍 뜬다. 이때 입을 살짝 벌리며 양 어깨를 치켜세운다. 이어 눈꺼풀을 두세 번 깜빡이고 눈동자를 이리저리 굴리며 주위를 둘러본다. 그러고 나서 양손을 차례로 들어 유심히 바라본다. 이후 이 로봇은 자신 앞에 있는 누군가를 보고 깜짝 놀란 표정을 짓거나 손을 내밀며 반갑게 미소를 지어 보이기까지 한다.

이 같은 모습은 어떤 사람이 낯선 곳에서 깨어나 주위를 둘러보고 자기 자신을 인식하는 것처럼 보이는 데 매우 자연스러워 영화 속 한 장면처럼 느껴진다.

▲ 윌 스미스 주연의 SF 영화 ‘아이, 로봇’ 속 AI 로봇

영상을 본 누리꾼은 “인공지능(AI)을 두려워해야 한다는 점을 알지만, 이는 날 섬뜩하게 하지 않은 첫 번째 로봇”, “너무 자연스러워 컴퓨터 그래픽(CG)으로 만든 것인 줄 알았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또 일부 누리꾼은 이 로봇을 윌 스미스 주연의 SF 영화 ‘아이, 로봇’ 속 AI 로봇과 비교했다. 

하지만 이 로봇은 보스턴다이내믹스의 아틀라스와 같은 다른 몇몇 휴머노이드 로봇과 달리 아직 걸을 수 없다.



이에 대해 회사 측은 앞으로 이 로봇을 사람처럼 자연스럽게 걷게 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다만 아메카가 사람과 자연스럽게 대화를 나눌 수 있을지는 아직 확신할 수 없다. 이런 능력을 갖추려면 인공지능(AI) 기술을 접목해야 하기 때문.

이에 대해 회사 측은 우리는 초현실적인 하드웨어 부분만을 다룰 뿐 AI 기능은 다른 개발 회사에 달려 있다고 설명했다.

회사는 현재 자신들의 휴머노이드 로봇을 엔터테인먼트 분야로 활용하는 데 중점을 두고 있어 이 로봇은 행사장에서나 볼 가능성이 크다. 실제로 아메카는 내년 1월 5일부터 8일까지 미국 라스베이거스 컨벤션센터에서 열리는 세계 가전전시회 ‘CES 2022’에서 공개될 예정이다.

사진=엔지니어드 아츠

윤태희 기자 th20022@seoul.co.kr

̽ Ʈ īī丮 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