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나는솔로’ 6기 영자-영호 결국 결별…”서로 응원”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나는 솔로'(나는 SOLO) 6기 출연자 영자(가명), 영호(가명) 커플이 결별했다.

영자와 영호는 최근 개인 인스타그램을 통해 이별 사실을 털어놨다. 현재는 서로를 응원하는 사이로 돌아갔다는 설명이다. 다만 결별 사유에 대해 루머를 퍼뜨리거나 비난하지 말라고 두 사람은 당부했다.

두 사람은 결별과 함께 운영하던 커플 인스타그램 계정도 삭제했다. 또 각자 인스타그램에 있던 커플 흔적도 정리했다.

앞서 두 사람의 결별설은 지난 8일 온라인 커뮤니티를 통해 제기됐다. 두 사람의 인스타그램에서 커플 사진이 내려가 있고, 커플 인스타그램 계정이 사라졌다는 점 등에서였다.

영자와 영호는 지난 3월 결혼을 간절히 원하는 솔로 남녀들이 모여 사랑을 찾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극사실주의 데이트 프로그램 NQQ, SBS PLUS '나는 솔로' 6기에 출연했다.

방송 당시 영자는 영호에게 적극적으로 호감을 표시했고, 결국 최종 커플로 성사됐다. 특히 실제 커플로 이어지면서 많은 누리꾼의 관심과 응원을 받았다.

특히 두 사람은 각종 방송 등을 통해 "벌써 31살이다. 이제 조금 조금 나이를 먹을 텐데 그 전에 연애도 하고 결혼도 빨리하고 싶다"고 발언한 바 있어 안타까움을 자아내고 있다.

연예팀

̽ Ʈ īī丮 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