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데뷔’ 남녀공학, ‘블랙&화이트’ 반전무대…남다른 스케일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혼성그룹이라는 타이틀 자체만으로도 화제를 모았던 10인조 그룹 남녀공학이 공식 데뷔했다.

남녀공학은 30일 오후 방송된 케이블채널 Mnet ‘엠카운트다운’에서 스케일부터 다른 무대에서 ‘투 레이트’(Too Late)로 데뷔 첫 신고식을 치렀다.

이날 남녀공학은 일렉트로닉 사운드에 강렬한 비트의 ‘투 레이트’를 혼성의 매력이 돋보이는 파워풀한 안무와 함께 선보였다. 특히 후렴부분에서 남녀로 그룹을 지어 뒤돌아 힙을 돌려 추는 춤이 시선을 사로잡았다.

더불어 이들의 의상도 눈길을 끌었다. 10명의 멤버들은 무대 초반 올블랙 의상을 입고 무대를 선보이다 노래 중반쯤 전환된 화면에서 이들은 모두 화이트로 의상을 바꿔 입고 퍼포먼스를 펼쳤다.

남녀공학의 데뷔 무대를 접한 네티즌들은 “생각보다 라이브가 좋았다”, “내일 뮤직뱅크 무대도 기대된다”, “아직 아쉬운 부분이 있는데 연습 열심히 해서 좋은 무대 보여줬으면 한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남녀공학은 걸그룹 씨야 전 멤버 미소수미를 비롯해 리틀 구하라로 유명한 한별혜원, 한빛효영, 별빛찬미, 알찬성민과 가온누리, 열혈강호, 천지유성, 악동광행, 지혜태운까지 여자 4명, 남자 6명으로 구성된 혼성 10인조 신인그룹이다.

사진 = Mnet ‘엠카운트다운’ 화면 캡처

서울신문NTN 강서정 기자 sacredmoon@seoulntn.com



여자도 서서 볼일 보는 화장실 등장
실, 하이디클룸과 전라 노출로 뮤비찍어 ‘충격’
덜익은 삼겹살, 낭미충 기생 위험 ‘간질발작 원인’
’아줌마 김태희’ 경지혜, 연예인 미모…가인과 100%일치
일본 배우 미나미, 장혁·오지호에게 "복근 만져봐도 될까요?"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