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설경구-송윤아 부부, 오늘 득남...’엄마, 아이 모두 건강’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배우 설경구(42) 송윤아(37) 부부가 결혼한 지 1년 4개월 만에 부모가 됐다.

설경구와 송윤아의 소속사 S2007엔터테인먼트 측은 “송윤아는 서울 강남에 위치한 한 산부인과에서 자연분만으로 건강한 아들을 출산했다”고 밝혔다.

관계자는 “송윤아 씨와 아이 모두 건강한 상태고 현재 안정을 취하고 있다”며 “현재 많은 지인분들의 축하를 받고 있다”고 전했다.

2002년 영화 ‘광복절 특사’에서 처음 만나 연인으로 호흡을 맞춘 두 사람은 2006년 ‘사랑을 놓치다’에서도 연인 사이로 출연한 후 사랑을 키워오다 지난해 5월 화촉을 밝혔다.

이들의 득남 소식을 들은 네티즌들은 “득남 축하한다”, “행복하게 잘 살길”, “건강하게 잘 키웠으면 좋겠다” 등 축하의 반응을 보였다.

사진 = 서울신문NTN DB

서울신문NTN 강서정 인턴기자 sacredmoon@seoulntn.com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