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2010 미스 마피아 선발대회’ 최종 후보는?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치명적인 매력과 미모를 가진 ‘2010 미스 마피아 선발대회’의 결승 진출자들이 결정됐다.

12일(현지시간) 영국 오렌지뉴스는 “최근 헝가리 부다페스트에서 열린 ‘2010 미스 마피아’ 선발대회에서 최종 후보들이 결정됐다.”고 전했다.

이 미인 대회는 한때 마피아에 몸 담았거나 현재 마피아 단체들과 연관되야 있어야 출전이 가능하다.


현지 언론에 따르면 다음달 결승전에 오를 네 명의 미녀로는 헝가리 마피아 보스의 개인비서인 알렉사 다이아몬드를 비롯해 비에타 칼만, 클라라 다아크, 알레타 오센으로 알려졌다.

클라라 다아크는 심사위원들에게 “우승한다면 세계 평화를 추구하지 않고 아이들을 돕지도 않을 것”이라며 “내 취미는 패배자들로 부터 부동산 매물을 수집하는 것”이라고 말했다.

포르노 배우 출신 알레타 오센은 “나는 미인 대회에 나가도 경력 때문에 본선에 오르지 못했다.”며 “이 대회는 나를 위해 완벽하다.”고 말했다.

우승자에게는 부상으로 자동차 한 대와 부다페스트에 있는 아파트 한 채가 주어지며, 일본 야쿠자가 주최하는 미스 마피아 유니버스 대회에 출전할 자격이 주어진다.

서울신문 나우뉴스 윤태희 기자 th20022@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