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7광구 개봉 3일만에 100만 돌파… ‘괴물’흥행기록 도전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7광구 주연 하지원



영화 7광구가 개봉 3일 만에 100만 관객을 돌파, 박스오피스에서 압도적인 1위를 달리고 있다.

’7광구’는 7일 오전 6시 기준으로 누적관객수 105만 342명을 기록, 시사회에서의 부정적 평가를 무색하게 만들었다.

7일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지난 4일 오후 6시 개봉된 ‘7광구’는 개봉 첫날 반나절 만에 18만 명을 동원, 영화 ‘해운대’와 ‘국가대표’의 오프닝 스코어를 모두 뛰어넘었다.



이어 5일에는 32만명, 6일 45만3천 명을 동원하며 매일 40% 안팎의 좌석점유율을 이어가고 있다.

한국영화 사상 최단 기간 100만 돌파 기록은 개봉 2일 만에 100만을 돌파한 ‘괴물’(2006)이 보유하고 있다.

국내 최초 3D 블록버스터 영화 ‘7광구’는 시사회에서 ‘시나리오가 빈약하다’는 평가를 받고 보완작업을 하느라 개봉을 오후로 지연시키기도 했다.

서울신문 나우뉴스 nownews@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